2019.02.15 (금)

  • 흐림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4.1℃
  • 서울 -1.2℃
  • 흐림대전 1.6℃
  • 흐림대구 3.0℃
  • 박무울산 3.9℃
  • 흐림광주 1.8℃
  • 흐림부산 6.6℃
  • 흐림고창 0.9℃
  • 제주 7.7℃
  • 구름많음강화 -1.7℃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0.5℃
  • 흐림강진군 2.8℃
  • 흐림경주시 1.7℃
  • 흐림거제 5.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강경희 대표 - (주)광진화학

세계 속으로 도약하는 글로벌 환경기업

(주)광진화학_강경희 대표


환경오염 방지를 위한 최적의 효율성 실현 자원재생 기술개발에 정진

세계 속으로 도약하는 글로벌 환경기업으로 우뚝 서다






EU, 북한,이란을 비롯한 23개국 돈세탁 테러 자금지원국으로 잠정 지정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13일(현지시각) 북한을 포함해 이란, 시리아, 사우디아라비아를 비롯한 23개국을 돈세탁 및 테러자금 지원국으로 잠정 지정해 발표했다. EU 집행위(이하 집행위)는 돈세탁과 테러자금지원을 막기위해 충분한 노력을 하지 않는다고 평가되는 자치령을 포함하는 23개국의 명단을 발표했다. 이 블랙리스트에는 북한, 이란, 사우디아라비아, 가나, 이라크, 아프가니스탄, 파키스탄, 파나마, 푸에르토리코, 버진 아일랜드 등을 올렸다. 아직 이는 확정 지정이 아니기 때문에 EU측에선 28개의 회원국과 유럽회의의 승인을 받아 돈세탁 및 테러자금지원국 명단을 최종적으로 확정할 예정임을 밝혔다. 집행위는 EU의 돈세탁방지 규정이 적용되는 은행들은 돈세탁 및 테러자금지원국으로 지정된 국가의 고객이나 기관과 금융거래를 할 때 돈세탁과 테러자금 지원과의 관계성 유무를 철저히 점검할 것을 요구하기로 했다. EU 사법 담당 베라 요우로바 집행위원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EU는 세계에서 가장 엄격한 돈세탁 방지 기준을 세웠지만, 타국의 검은 돈이 EU의 금융 시스템으로 넘어오지 않도록 유의해하한다"면서 "검은 돈은 조직범죄와 테러의 생명줄" 이라고 강조했다.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