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4 (월)

  • -동두천 16.9℃
  • -강릉 20.9℃
  • 구름많음서울 17.6℃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8.0℃
  • 맑음울산 18.5℃
  • 맑음광주 18.2℃
  • 맑음부산 18.2℃
  • -고창 18.5℃
  • 맑음제주 16.9℃
  • -강화 17.3℃
  • -보은 17.9℃
  • -금산 16.7℃
  • -강진군 17.5℃
  • -경주시 19.6℃
  • -거제 19.6℃

포토뉴스

제주 애월 올래길 개장

제주 애월 올래길이 22일 개장 되었다.

제주 애월 올래길이 22일 개장 되었다.



[대선후보 선관위 1차 토론] 권력구조 개편 ‘일치. 개혁방안 제각각 23일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 주최로 KBS 스튜디오에서 열린 두 번째 스탠딩 방식으로 치러진 이날 토론회에선 후보자들은 상호 토론에서 상대방의 질문과 답변 태도에 대해 각 후보들이 화제성 발언들을 쏟아냈다. 문재인 후보는 2007년 유엔의 북한인권결의안 표결과 관련해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와 진실공방을 벌이다가 발언 도중 유 후보가 치고 들어오자 "자자 끊지 마세요. 끊지 마세요. 다시 한 번 확인해보시고 그래도 의문 있으면 다음 토론에서 질문해주시고"라고 말했다 청와대와 검찰, 국정원 개혁에 관해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헌법만 잘 지키면 제왕적 대통령이 나오지 않는다”면서 “책임총리제와 책임장관제를 통해 대통령에 집중된 권한을 분산할 필요가 있고, 국회를 존중해서 국회의 견제 기능을 충분히 살려 줘야 한다”고 지적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는 청와대와 검찰, 국정원 개혁에 관해서 “헌법 절차만 제대로 지켜도 대통령에 대한 비난은 없을 것”이라며 헌법상 대통령의 권한을 행사하는 묘미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모든 후보들에게 특별한 질문을 받지 못한 홍 후보는 홀로 시간이 남아 혼자 연설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또 다른 후보들의 논쟁에 중간중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