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4 (수)

  • -동두천 24.6℃
  • -강릉 26.8℃
  • 구름조금서울 23.7℃
  • 구름조금대전 23.9℃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4.2℃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2.4℃
  • -고창 23.5℃
  • 맑음제주 20.4℃
  • -강화 20.9℃
  • -보은 23.6℃
  • -금산 23.0℃
  • -강진군 24.7℃
  • -경주시 25.0℃
  • -거제 24.2℃

정치일반

김부겸·도종환·김영춘 청문회 오전 줄줄이 파행

김부겸 행정자치부 장관 후보자와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14일 오전 자유한국당의 의원총회로 시작조차 하지 못하고 파행했다.


김부겸 행정자치부 장관 후보자와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14일 오전 자유한국당의 의원총회로 시작조차 하지 못하고 파행했다.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는 염동열 자유한국당 의원이 정회를 신청했다. 자유한국당에서 유일하게 청문회에 참석한 염 의원은 “13일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의 임명을 강행하면서 청문회 자체에 대한 문제점, 그리고 청문회 비효율성에 대해 의총을 진행하고 있다”며 “정회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다른 인사 청문회장도 사정이 크게 다르지 않았다.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도 오전 잠시 개회했다가 정회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개호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직무대리는 오전 10시10분쯤 “한국당 의원들이 참석할 때까지 잠시 정회하겠다”고 말했다.

김부겸 행정자치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는 개회조차 하지 못했다. 한국당 소속 유재중 안전행정위원회 위원장이 청문회장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더불어민주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의원들이 청문회장에서 대기하고 있다.

한국당은 문재인 대통령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임명을 강행한 데 반발해 의원총회를 진행 중이다. 청문회 참석 여부와 대응책을 놓고 논의하고 있는 상태다.

정 원내대표는 “제가 보기엔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도 보고서 채택 기한인 오늘이 지나면 곧 임명할 것 같은 기미가 보인다. 거의 명약관화하지 않나 전망한다”며 “이런 심각한 상황에서 국회와 야당의 협치나 권능을 무시하는 것에 대해 우리는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고민”이라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특별시 대전에서 2017 첨단국방산업전 개최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대전광역시와 육군교육사령부, 국방기술품질원이 공동주최한‘2017 첨단국방산업전 및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이 국방 관련 산·학·연·군·관 관계자 1000여 명과 해외 바이어 및 무관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3일 오전 10시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장재환 육군교육사령관, 이재관 대전광역시 행정부시장, 이헌곤 국방기술품질원장이 주관하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4차 산업혁명과 미래 군사력 건설을 위한 전력소요 창출’이라는 주제 아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오는 16일까지 나흘간의 일정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군 적용이 가능한 첨단 과학기술을 확인할 수 있는 전시회와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행사는 이외에도 각 병과학교별 미래 전투발전을 위한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과 마지막 날인 16일에는 운용자인 군으로부터 제품의 장·단점을 청취하여 제품에 반영할 수 있는 컨설팅이 진행되는 군 활용성 간담회도 열릴 예정이다. 국방분야 첨단 민간기술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이번 첨단국방산업전에는 한화, LIG넥스원, 풍산 등 방산 대·중견기업과 대전시가 지원하는 국방기업 15개사 25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