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7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교육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2017 세가터 놀이마켓’열린다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서울시설공단은 오는 19일(토), 20일(일) 양일 간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서울어린이대공원 꿈마루 앞에서 열리는 ‘2017 세가터 놀이마켓’에 참여할 어린이 동반 가족 참가자 65팀과 우리 가족 놀이를 소개할 6팀을 모집한다.

‘세가터’는 ‘세상에서 가장 큰 놀이터’ 의 줄임말이다. 서울어린이대공원은 지난 5월, 어린이와 시민들이 바라는 공원을 만들어 가기 위해 ‘세상에서 가장 큰 놀이터’ 캐치프레이즈를 선포했다. 놀이워크숍, 놀이마켓, 축제, 포럼 등 여러 가지 놀이행사를 통해 어린이들이 바깥놀이의 건강함을 경험할 수 있도록 ‘세가터’를 운영하고 있다.

‘재사용 나눔장터’와 ‘가족놀이터’ 참가 신청은 13일까지 ‘아름다운가게’ 홈페이지(www.beautifulstore.org)를 통해 하면 된다. 장터 참가 어린이 동반 가족 65팀, 가족 놀이터 6팀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다.

‘2017 세가터 놀이마켓’은 장난감, 학용품 등 헌 물건을 사고 파는 ‘재사용 나눔장터’, 재활용품으로 바깥 놀이를 즐기는 ‘재사용 놀이터’, 술래잡기, 딱지치기, 실뜨기 등 가족들이 함께 즐기는 놀이를 소개하는 ‘가족놀이터’로 구성되어 있다.

‘재사용 나눔장터’는 물건을 다시 쓰고 나눠 쓰는 장터이다. 판매수익금의 일부를 기부하여 지구와 친구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할 수도 있다.

‘재사용 놀이터’는 사전 신청 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현장에서 바로 참여가 가능하다. 우유갑, 일회용컵 등으로 자유롭게 놀 수 있는 놀이터 외에도 에코 팔찌와 액자 만들기 등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가족놀이터’는 우리 가족이 즐기는 놀이를 소개하고 교류하는 열린 놀이터다. ‘재사용 나눔장터’와 같이 선착순으로 ‘아름다운가게’ 홈페이지를 통해 6팀을 신청 받는다.

한편 19일에 서울어린이대공원 돔아트홀 옆 잔디광장에서는 ‘친구랑 놀자’를 주제로 ‘월간 세가터’ 놀이 워크숍이 진행된다. 또래 친구들과 수박따기, 앉은뱅이 등 다양한 놀이를 즐길 수 있다. 9일부터 공공예약서비스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월간 세가터’ 놀이워크숍은 도심에서 보다 자연을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일상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들을 활용해서 바깥놀이를 즐기는 프로그램이다. 흙, 물, 바람 등 자연을 놀이주제로 4월부터 12월까지 진행된다.

서울시설공단 이지윤 이사장은 “어린이 스스로 주도적인 놀이 활동을 통해 환경을 생각하고 나눔을 교류하기를 바란다”며 “세상에서 가장 큰 놀이터가 가장 즐거운 놀이터가 될 수 있도록 놀이행사를 기획하겠다”고 말했다.


새만금개발청-중국 장쑤 성 옌청시, 교류 협력 강화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새만금개발청은 8월 4일 장쑤 성 옌청시에서 ‘한중산업협력단지 실무협의회’를 개최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실무협의회는 지난 7월 산둥 성 옌타이시에 이어 개최된 것으로, 양측은 한중 간 기업 수출입 편리화 등을 포함해 다양한 협력 사업을 발굴하여 추진하기로 하고, 오는 10월경 새만금에서 양국의 정부 관계자와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합동 토론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한중산업협력단지는 2015년 한중 자유무역협정(FTA)에 근거해 양국 정부가 지정한 산업단지로, 우리나라에서는 새만금을, 중국에서는 산둥 성 옌타이시 장쑤 성 옌청시 광둥 성 후이저우시 등 3곳을 지정했다. 새만금개발청은 2016년 중국 측 3개 지정 도시와 상호 교류 협력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하고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한편, 새만금개발청은 작년 새만금을 방문했을 때 투자에 관심을 보였던 옌청시 대풍해항그룹과 위에다물류유한공사를 직접 찾아가 투자 상담을 했다. 아울러, 옌청시 산업단지와 신에너지자동차연구원, 종합보세구 등에 대한 현지 조사도 했다. 새만금개발청 박희민 교류협력과장은 “새만금 한중 산업협력단지를 중심으로 우리나라 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