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0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정치일반

강경화 장관, 솔하임 유엔환경계획(UNEP) 사무총장 면담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8.9.(수) 오후 8.8-9간 일정으로 방한중인 에릭 솔하임(Erik Solheim) 유엔환경계획(UN Environment Programme) 사무총장을 면담하였다

솔하임 사무총장은 노르웨이 출신의 환경·개발 분야 전문 정치인으로 OECD DAC(개발원조위원회) 의장을 역임하였으며, 2016년5월 UNEP 사무총장으로 취임하였고 솔하임 사무총장은 방한기간 중 녹색기후기금(GCF) 사무총장 및 환경부 장관, 환경 관련 연구기관 및 민간 부문 관계자 등을 면담한다.

강 장관은 글로벌 환경이슈를 총괄하는 솔하임 사무총장의 방한을 환영하며, 한-UNEP간 기후·환경 분야 협력 현황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였다.

한국은 기후변화에 관한 파리협정의 이행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미세먼지 등 동북아 역내 월경성 대기오염 문제의 해결을 위해 UNEP측이 관심을 가지고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에 대해 솔하임 사무총장은 미세먼지 문제의 심각성에 공감하고, UNEP 차원에서 과학적 평가 및 논의의 장 제공을 제공하는 등 향후 우리측과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하였다.

강 장관은 또한 우리 인재들이 고위직을 포함, UNEP에 더 많이 진출하여 기여할 수 있도록 솔하임 사무총장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하였으며, 솔하임 사무총장은 현재 UNEP에 아시아계 직원이 상대적으로 적은 상황임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력 의사를 표명하였다.

우리 외교부는 UN 체제 내에서 환경 이슈를 총괄하는 UNEP과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통해 지속가능개발목표 달성, 기후변화, 녹색성장 등 글로벌 환경이슈에 대해 선도적으로 기여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국토부, 시세 30% 수준 ‘청년매입임대주택’ 1500호 연내 공급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역세권 및 대학가 주변 등의 주택을 매입하여 취업난과 주거난의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는 대학생과 취업 준비생들에게 시세 30%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공급하는 ‘청년매입임대주택’ 1500호가 올해 안에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7월 22일 ‘2017년 추가경정예산’이 통과됨에 따라 청년매입임대주택의 세부 입주기준 등을 담은 ‘공공주택업무처리지침’(국토교통부 훈령)을 개정해 10일 공포했다. 올해 공급하는 청년매입임대주택 1500호는 서울에 510호를 공급하는 등 수도권 지역에 총 공급물량의 60%에 해당하는 900호를 공급한다. 우선 서울시·서울주택도시공사와 협의하여 월곡역·상월곡역(지하철 6호선) 인근 역세권 지역에 민간이 건설 중인 도시형 생활주택 74호를 곧바로 매입한 뒤 빠르면 9월 중에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청년매입임대’ 사업의 입주대상 및 임대조건 등 세부적인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청년매입임대’는 대학생 및 취업 준비생을 대상으로 공급된다. 대학생은 현재 대학에 재학 중인 학생으로서 타 시·군 출신을 말하며 취업 준비생은 대학이나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2년 이내이며 취업을 준비 중인 자를 말한다. 청년매입임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