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2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일반

7급 공채 필기합격자 발표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인사혁신처(처장 김판석)는 2017년도 국가공무원 7급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 합격자 941명을 확정하고, 11일 사이버국가고시센터(http://gosi.kr)에 발표했다.

8월 26일 치러진 올해 7급 공채 필기시험에 모두 2만 7,134명이 응시했으며, 최종 경쟁률은 37.2:1이었다.

올해 필기시험 합격자의 평균점수는 81.64점으로 지난해 79.99점 보다 1.65점 상승했다.

여성 합격자는 총 339명(36.0%)으로 지난해(411명, 37.3%) 보다 약간 낮아졌다.

합격자의 평균연령은 28.9세로 지난해(29.1세)와 비슷했다. 연령대별로는 25~29세가 49.0%(461명)로 가장 많았으며, 30~34세18.2%(171명), 20~24세 17.5%(165명) 순이었다.

장애인 구분모집에는 678명이 응시하여 60명이 필기시험에 합격하였다.

박근혜 정부, 한미 방위비분담금 협상 '이면합의' 있었다 박근혜 정부의 제9차 한미 방위비분담금협상에 별도의 이면합의가 있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김경협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확인한 9차 방위비분담협정 이면합의서에 따르면 "특정군사건설사업이 군사적 필요와 소요로 인해 미합중국이 계약 체결 및 건설 이행을 해야 하며 동 목적을 위해 가용한 현금보유액이 부족하다고 한국 국방부와 주한미군사가 협의를 통해 합의하는 예외적인 경우에는 추가 현금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다"는 문구가 명시돼 있다. 8차 이행약정에는 없던 문구이다. '특정군사건설사업'이란 군사기밀정보를 다루는 미국의 특수정보 시설(SCIF)을 뜻하는 것이다. 주한미군이 군사시설을 건설할 때 해당 건물의 현금 지원을 늘려주겠다는 협정이다. SCIF를 건설 시 방위비분담금 미사용액을 우선 사용하고, 부족할 경우 추가 현금 지원을 요구한다는 미국 측의 기존 주장을 그대로 수용한 것이다. 박근혜 정부의 이면합의서 제출 누락은 타결 전날(14년 1월 10일) 저녁 긴급소집된 NSC에서 이면합의에 대한 보안 유지 방침 때문인 것으로 확인됐다. 김 의원은 이에 대해 "박근혜 정부에서 희대의 국기문란과 도저히 상상할 수 없는 외교 적폐가 저질러졌고, 국민은 속았으며, 국회는 농락


어촌계 가입 문턱은 낮추고, 경쟁력은 높이고!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해양수산부는 귀어.귀촌을 희망하는 사람이 어촌에 쉽게 정착할 수 있도록 어촌계 진입장벽을 완화하고, 운영 투명성 등을 확보하기 위하여「어촌계 운영개선 및 발전방안」을 마련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 어촌계는 마을 어장과 양식장의 합리적 이용과 관리를 위해 조직된 마을단위의 협동체로 최근에는 어촌관 광과 마을기업 운영 등 어촌 6차 산업화의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다. 최근 젊은이들의 도시 이주 등으로 인해 어가 인구가 감소하고 고령화됨에 따라 정부는 어촌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어촌으로의 이주 및 정착을 적극 장려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어촌계가 까다로운 가입조건을 제시하는 등 폐쇄적으로 운영하는 경우가 있어 귀어인들의 어촌사회 정착을 어렵게 한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이에 따라, 해양수산부는 그동안 어촌계의 운영상 나타난 문제점을 분석 및 보완하여 ‘어촌계 운영개선 및 발전방안’을 마련하였다. 이 방안에서는 ▲어촌계 진입장벽 완화 ▲어촌계 운영지원 강화 ▲투명성 확보를 위한 관리 강화 ▲어촌계 관리 및 지원체계 강화를 위한 계획을 수립하여 추진한다. 어촌계의 진입장벽을 낮추기 위해 ‘어촌계 운영 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