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5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경제

강원도 관광발전을 위한 혁신클러스터 활성화 추진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강원도 내 15개 대학교와 원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인 한국관광공사는 강원관광 활성화와 지역 청년 관광인재 양성을 위한 혁신클러스터를 구축하여 지역균형발전을 도모하는 상생모델을 제시하고자 14일 오전 강원원주혁신도시 내 인터불고호텔에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업무협약에는 강원도 내 관광 관련 학과가 있는 가톨릭관동대학교, 강릉원주대학교, 강원대학교, 상지대학교, 한라대학교, 한림대학교, 강원관광대학교, 강릉영동대학교, 강원도립대학교, 경동대학교, 상지영서대학교, 송곡대학교, 송호대학교, 세경대학교, 한림성심대학교 등 15개 대학이 참여하였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지역관광 활성화 사업 공동 기획 및 운영 협력, 지역 청년관광인재 채용 확대와 관광전문인력 양성 교육 협력, 관광산업 분야 취업/창업 활성화 협력, 교육 및 연구시설과 연구인력 공동 활용 등이다.

이번 업무협약식을 지원하기 위해 참석한 국토교통부 공공기관 지방이전추진단 장영수 부단장은 “강원도의 핵심성장 동력인 관광분야에서, 지역인재 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오늘의 협력체계 구축은 혁신도시가 추구하는 미래상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선도모델이며, 다른 혁신도시에도 확산이 필요한 모범적인 사례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원주 혁신도시가 새로운 혁신을 통해, 국가균형발전과 더 나아가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끌어갈 멋진 도시로 거듭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업무협약에 참가한 한림대학교 김중수 총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이 가진 천혜의 관광자원과 대학의 우수한 인적 자원이 결합하여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며, 관광 전문 인재 육성과 취업지원에 다각적인 협력을 도모하겠다”고 말하였다.

강원대학교 조준형 대외협력부총장은 “한국관광공사와 관내 대학들이 함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 주신 공사 측에 감사드리며,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상호간에 유기적인 협의를 통해 강원도의 주요 기반산업인 관광산업의 활성화에 대한 건설적인 논의의 장이 되었다. 특히, 이를 계기로 대학과 공공기관 간의 전문지식 공유 및 협력을 강화하고 지역 관광산업의 건강한 성장과 궁극적으로 국가의 건설적인 관광산업 발전을 위한 실천적 협력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진다”고 말했다.

한라대학교 최평락 총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관광공사가 갖고 있는 다양한 콘텐츠와 교육부 선정 특성화 우수학교인 한라대학교 관광경영학과의 우수한 자원이 결합하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 이라며 “앞으로 적극적인 상호 협력을 통해 산학 협력의 롤모델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강원도 전문대학교 협의체 대표인 강원관광대학교 원재희 총장은 “국제수지 개선, 고용 및 재정수입 증대 등 국가발전에 기여하는 관광산업은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학생들의 역량 강화와 대학교육의 변혁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취업률 제고가 시급하다. 이런 중요한 시기에 한국관광공사와의 협력을 통해 카지노, 호텔 등 관광분야의 특화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업무협약식 행사를 주관한 한국관광공사 정창수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공사는 공공기관으로서 지역사회에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 대학은 우수한 관광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교육의 질 제고에 노력할 것이다. 또한 공사와 강원도 내 대학들이 혁신 클러스터를 구축하여 지역균형 발전을 도모하는 상생모델을 제시하고,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하여 힘을 모으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업무협약식에 이어 15개 대학 총장과 학교 관계자들은 원주혁신도시에 위치한 한국관광공사 관광인력개발원의 교육시설을 답사하고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공동 교육프로그램 개발과 운영 등 혁신 클러스터를 활성화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제13차 호남호남미래포럼 개최…이인식 지식융합연구소장 기조 강연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제13차 호남호남미래포럼 개최…이인식 지식융합연구소장 기조 강연 ‘청색기술(blue technology)’이 미래전략산업…정부의 관심 촉구 명절에 고향 가는 길은 평소보다 더 많이 막힌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어느 때보다도 맘 편하게 기다리며 조금씩 가까워지는 고향의 향취를 가슴으로 벌써 느낀다. 그것이 고향이다. 타지에서 생활하면서 단풍 한 잎을 보아도, 잘 익은 감 홍시 하나를 보아도 벌써 고향산천 뒷동산에 있는 그 모습들이 페이드인 되어 오는 것이다. 고향의 발전상 위해 중지를 모으고 그것을 설계도에 옮겨 현실화해보려는 노력들은 여러 가지 방법으로 나타난다. 그 중에서도 거대한 강물처럼 도도하게 고향 발전과 나라발전의 방향키를 돌려보려는 열정 모임이 바로 ‘대한민국을 생각하는 호남미래포럼(이사장 김정옥 대한민국예술원 제35대 회장, 이하 호남미래포럼)’이다. 호남미래포럼은 어느 정파적 이해관계를 초월해 국가의 미래 개척에 지혜를 모으고 지속 가능한 노력으로 고향발전의 초석을 다지는 것을 근간으로 하고 있다. 호남미래포럼에서는 매월 1회의 포럼개최를 원칙으로 운영되고 있다. 회원들이 각계 각층에서 활동하는 관계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