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8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문화일반

한콘진, ‘사드 해빙’ 무드타고 중국서 ‘기술한류’ 속도 낸다!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직무대행 강만석)은 오는 16일부터 21일까지 중국 심천 심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7 중국하이테크페어(CHTF; China High-Tech Fair)’에서 국내 문화기술(CT; Culture Technology)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문화기술 공동관을 운영한다.

'중국하이테크페어’는 1999년 처음 개최된 이래로 매년 50여 개국에서 3천여 개사가 참여하고 50만여 명의 참관객이 찾는 중국 최대 규모의 하이테크 산업 박람회다.

한콘진 문화기술 공동관에는 ▲비손콘텐츠 ▲엠랩 ▲펀웨이브 ▲포더비전 ▲클릭트 ▲연시스템즈 ▲날다팩토리 ▲씨투몬스터 ▲이지위드 ▲해라 ▲크리스피 등 11개 문화기술 기업이 참가해 다양한 제품과 기술을 소개한다.

먼저 국내를 대표하는 VR·게임 분야 업체들이 중국시장 공략을 위한 선봉에 선다. 펀웨이브는 모바일 실시간 전략(RTS) 게임 <택틱스 크러시>와 가상공간에서 공간의 제약 없이 미술 활동이 가능한 VR 페인터를 선보인다. 포더비전은 가상현실·증강현실·3D 그래픽스 기술을 융합한 체험형 MR 커머스 ‘앨리스 스토어’를, 클릭트는 무선 VR 클라이언트 솔루션 ‘onAirVR’을 공개한다.

다양한 방송·영상관련 기술을 보유한 업체도 눈길을 끈다. ▲메인렌즈 하나로 입체영상 촬영이 가능한 4K 방송용 카메라(연스시템즈) ▲생생한 중계를 가능하게 하는 4축 와이어캠(날다팩토리) ▲콘텐츠제작 공정관리 솔루션 ‘웜홀’(씨투몬스터) ▲키네틱 미디어아트 솔루션(이지위드)이 전시된다.

이밖에 비손콘텐츠는 디지털음악 글로벌 배급 자동화 기술을 갖춘 온라인 플랫폼 ‘Music Spray(뮤직 스프레이)’, 엠랩은 동영상 태깅 플랫폼 ‘엠스터브(mSTUV)’를 선보인다. 또 해라는 퓨전국악 넌버벌 뮤지컬 <판타스틱(Fanta Stick)>과 타악기에 피트니스, 문화예술 체험 등을 접목한 융복합 콘텐츠 <피트니스 DGX(Drum Group Exercise)>로 해외 시장 진출을 모색한다. 국내 완구 제작사 크리스피는 캐릭터 ‘노리’ IP를 활용한 IoT 상품 ‘스마트 노리 RC카'로 글로벌 스마트토이 시장 선점에 나선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저작권위원회와 아시아교류협회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2017년 저작권 기술 국제협력체계 구축 사업(Digital Copyright Asian Network: DCAN)’과 연계해 ▲우경정보기술 ▲엠더블유스토리 ▲아이와즈 등 첨단 저작권 기술을 보유한 3개사의 저작권 보호 및 추적 솔루션도 공개된다.

김영철 한국콘텐츠진흥원 산업진흥부원장은 “중국하이테크페어 기간 동안 공동관을 운영하여 국내 문화기술 기업이 중국 시장 및 글로벌 시장에서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며 “한-중 정상회담 등으로 ‘사드 해빙’ 분위기가 고조된 가운데 이번 행사가 열리게 돼 그 어느 때보다 성과에 대한 기대가 높다”고 말했다.

김동연 부총리, 추 궈홍(Qiu Guohong) 주한 중국대사 면담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11월16일(목) 서울 정부청사에서 추 궈홍(Qiu Guohong) 주한중국대사의 예방을 받고 면담을 가졌다. 김동연 부총리는 “이웃은 이웃이 잘되기를 바라고, 친척은 친척이 잘되기를 바란다(望好 親望親好)”는 중국속담을 인용하여 19차 당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축하하였다. 김 부총리는 기재부도 중국인민은행과 한 중 통화스왑 연장합의 등 관계정상화에 앞장서온바, 양국정상이 합의한 대로 모든 분야에서 한 중 관계가 정상화되고 새 시대로 도약하기를 희망한다고 언급하였다. 이에 대하여 추 궈홍 주한중국대사는 양국은 이사 갈 수 없는 이웃이며 천연적인 협력동반자로서 양국관계가 점차 정상적인 궤도로 돌아오고 있다고 평가하였다. 또한, 한국에 ‘비온 뒤에 땅이 더 굳어진다’는 말이 있듯, 추 대사는 중국에도 ‘비 온 뒤에 무지개가 뜬다’는 말이 있다며 양국 관계는 더 아름다운 내일을 맞이할 것이라고 화답하였다. 김 부총리와 추대사는 우리 경제 현황과 주요정책, 시진핑 주석이 추진할 경제정책을 설명하고 양국 경제의 시너지효과를 높이기 위한 한 중 경제협력 발전방안을 논의하였다. 김부총리는 이를 위해 다음달 국빈방중 이후 내년 초 한중경제

경남 특용작물, 서울 메가쇼 2017 시즌Ⅱ 판매 홍보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이 경남 특용작물 판매 활성화를 위해 도라지 등 특용작물 가공식품을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메가쇼 2017 시즌Ⅱ’에 참가하였다. 이번 행사는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4일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경남특용작물연구회 회원들이 참가하여 도라지 등 20품목을 수도권 소비자들 겨냥한 전시와 판매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도 농업기술원과 경남특용작물연구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이번 행사는 지난 6월에 열린 메가쇼보다 2배 큰 규모로 푸드, 뷰티풀, 라이프스타일, 리빙, 메가 등 5개 테마로 구성돼 최신 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도 농업기술원이 경남 특용작물 판매 활성화를 위해 지역전략작목산학연협력사업 사후관리 차원에서 마련하게 됐으며, 건강을 생각하는 도시주부들을 대상으로 품질 및 가격경쟁력이 있는 품목을 엄선해 소비자 반응을 직접 확인할 수 있어 연구회 회원들의 자긍심을 한층 높였다. 김동주 도 농업기술원 기술지원국장은 “농가에서 생산된 경남 특용작물 가공식품을 수도권 소비자에게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이며, 지속적으로 수도권 행사에 참여해 우리 도 특용작물을 전략적으로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