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2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경제

해수부, 싱가포르 홍콩에서 항만배후단지 투자유치 나서



해양수산부는 22일(수)부터 24일(금)까지 싱가포르와 홍콩 현지에서 주요 해운·물류기업들을 대상으로 국내 항만배후단지 투자유치를 위한 1대1 현지 마케팅 활동을 실시한다.

해양수산부는 2018년 이후 인천 부산지역에 추가 공급되는 신규 항만배후단지를 활성화하기 위해, 해외 기업의 입주를 유도하고 투자를 유치하고자 이번 마케팅 활동을 추진하였다.

먼저 120개 이상의 국제 물류?제조기업들 가운데 기업 규모 및 아시아지역에서의 사업 현황, 투자 가능성 등을 고려하여 적합한 투자유치 대상 기업 · 기관을 선정하였다.

그 결과, ▲ 아시아 진출을 추진 중인 프랑스 최대 물류기업 ‘GEODIS Wilson’ ▲ 162개국에 400여 개의 지점을 보유한 독일계 운송대행기업 ‘Hellmann Worldwide’ ▲ 홍콩의 해운 · 물류협회 ‘HKSTLA’ ▲ 싱가포르 선박협회 ‘SASS’ 등 4곳이 대상 기업 · 기관으로 최종 선정되었다.

해양수산부는 해당 기업 · 기관의 아시아 본부를 직접 방문하여 한국 항만배후단지 투자의 이점과 항만배후단지를 활용한 사업 모델, 통 · 관세 절차 등을 상세히 설명하며 투자유치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또한 해양수산부는 23일(목)부터 24일(금)까지 홍콩에서 열리는 ‘2017 제7회 아시아물류해양콘퍼런스’에 참가하여 4개 항만공사와 합동으로 ‘한국 항만배후단지 홍보관(Korea Port Hinterland Pavilion)'을 운영한다.

아시아물류해양콘퍼런스는 해운 · 항공 등 국제물류 분야의 현안을 다루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국제물류 콘퍼런스로, 올해에는 30여 개 국가에서 2천 명 이상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해양수산부는 4개 항만공사와 함께 항만배후단지 홍보관에서 우리 항만배후단지 투자관심 기업과의 1:1 상담을 진행하고, 신규 마케팅 대상 기업을 발굴하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이번 마케팅 활동을 통해 우리나라 항만배후단지의 투자처로서의 매력을 널리 알리고, 개별 항만배후단지의 특성에 맞는 기업을 유치하는 데 힘쓰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