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3 (수)

  • 맑음동두천 -4.2℃
  • 구름조금강릉 0.5℃
  • 맑음서울 -2.8℃
  • 구름많음대전 -1.4℃
  • 흐림대구 2.8℃
  • 흐림울산 2.9℃
  • 흐림광주 1.3℃
  • 흐림부산 3.5℃
  • 흐림고창 0.5℃
  • 흐림제주 7.3℃
  • 맑음강화 -4.4℃
  • 구름많음보은 -3.1℃
  • 흐림금산 -1.6℃
  • 흐림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3.0℃
  • 흐림거제 3.2℃
기상청 제공

경기도, 난독증 아동·청소년 지원 정책 마련 … 23일 토론회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경기도가 23일 오후 2시 경기도인재개발원 다산홀에서 ‘난독증 아동·청소년의 이해를 통한 지원 정책 방안 마련’ 토론회를 개최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토론회는 난독증 아동.청소년의 교육 및 지원 정책 제언을 위해 마련된 자리다. 도내 난독증 전문가 및 교사 학부모 등 1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토론회에서는 강옥려 서울교육대학교 교수가 ‘난독증 아동·청소년의 교육 및 지원을 위한 정책 제언’을 주제로 기조발표를 한다.

이어 배수문 경기도의회(여성가족교육협력위원회) 의원이 좌장을 맡아 지정토론을 진행한다. 지정토론은 ▲‘난독증에 대한 오해’ (고려대학교 손승현 교수) ▲‘난독증의 원인과 접근 방향’ (남서울대학교 송홍준 교수) ▲‘난독증 아동·청소년을 위한 교육 대책 실현 방안’ (강남대학교 강창욱 교수)가 각각 발표한다.

한편, 경기도는 전국 최초로 ‘난독증 등 학업중단 아동청소년 지원 조례’를 제정해 2015년부터 경기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에서 난독증 학업중단 아동청소년 전문치료 프로그램 공모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3년간 2,200여명을 대상으로 선별검사를 실시해, 진단을 통해 선별된 315명을 대상으로 치료훈련을 진행했다.

사업을 운영한 유순덕 경기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장은 “난독증 아동·청소년의 실태조사와 연구 프로그램을 개발하기 위해 국가차원의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상락 경기도 아동청소년과장은 “난독증 아동·청소년을 위한 정책은 조기선별 실시 제도화 등 체계적인 지원 시스템 구축이 필요한 사항”이라며 “이번 토론회에서 제시되는 의견을 향후 정책 추진에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북한에도 부는 건강제일의 바람 지압기와 건강식품이 인기몰이
어느나라에도 가장 큰 관심거리로 꼽는건 바로 건강일 것이다. 이는 북한도 예외가 아니란걸 보여주듯 북한에서도 건강을 중요시하고 있다는걸 알 수 있다. 데일리NK측이 밝힌 사실로는 북한의 주민들은 건강과 체력을 챙기기 위해 지압을 많이 활용하는 편이며, 그동안 지압기를 활용해 건강을 챙기고 있었던 주민들의 생활이 안정기에 접어들면서 건강의료기기와 함께 건강식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는 것이다. 한국에선 여러 부위에 사용할 수 있고 다양한 재질로 만들어지는 지압기와 지압상품이 있는것에 비해 북한은 단 한종류만의 지압기만 유통되며 북한 주민들 사이에선 발 안마기로 불린다. 북한의 지압기는 발 모양이 그려진 판에 발의 혈이 위치한 곳곳에 지압을 할 수 있는 작은 나무 봉들이 고정되어 있어 그 모양에 맞춰 고정된 봉들 마다 지압하는 위치가 인체에 어느 부분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내용이 적혀져 있어 100세 시대라 불리는 현대사회인만큼 건강은 그만큼 큰 요소로 자리잡았음을 알 수 있다. 지압기 외에도 건강식품에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북한의 건강식품은 우리들이 흔히 알고 먹는 보편적으로 나오는 캡슐형태 또는 정제된 알약들과 다르게 자연산 약초와 한약의 재료로 활용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