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4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일반

청년의 목소리가 새로운 청년정책을 만든다!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그 동안 “청년에 대한 관심이 부족하다”, “일자리 중심의 정책은 있지만, 청년의 삶을 고려한 종합적 정책은 미흡하다”, “청년문제 해결에 청년들이 소외되었다”라는 청년들의 우려 섞인 목소리가 많았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이러한 청년들의 절실한 요구에 대응하여, 청년 ‘당사자’가 직접 청년정책을 제안하는 온·오프라인 ‘청년 1번가’를 개설했다. ‘온라인 청년1번가’(www.youth1st.kr)는 청년정책 소통플랫폼으로 누구나 언제 어디서든지 온라인으로 청년정책을 제안할 수 있다. ‘오프라인 청년1번가’는「권역별 원탁회의」로, 전국 6개 권역(경상권, 충청권, 강원권, 전라권, 제주권, 수도권)에서 11월23일부터 12월2일까지 순차적으로 개최된다.

※ ①경상권(11.23, 부산 비밀기지), ②충청권(11.26, 대전 청춘다락), ③강원권(11.28, 춘천 Do Cafe), ④전라권(11.29, 광주시청소년삶디자인센터), ⑤제주권(11.30, 제주사회적경제지원센터), ⑥수도원(12.2, 부천 시민학습원)

「권역별 원탁회의」에 참가를 원하면 온라인(www.youth1st.kr)으로 신청하거나 청년 1번가 사무국(010-2224-8295, info@youth1st.kr)으로 문의하면 된다.

청년단체들의 자체행사에서 제기된 제안들도 ‘청년1번가’로 모아질 예정이다. 더 많은 청년들의 제안이 ‘청년1번가’에 모일 수 있도록, 앞으로 개최될 청년행사와의 연결과 소통을 기반으로 ‘청년1번가’를 운영한다.

‘청년1번가’는 ‘청년문제는 구조적이고 복합적인 삶의 문제’라는 기본 인식을 가지고, 청년이 정책 당국에 말하고 싶은 요구와 주장을 자유롭게 제안하는 방식으로 운영한다.

앞으로 정부는 온·오프라인으로 제시된 청년들의 제안을 바탕으로 청년정책의 기본방향을 설정하고 종합적인 청년정책과 실행체계를 마련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부겸 장관은 “‘청년이 소외되지 않고 중심에 서는 청년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보다 많은 청년 ‘당사자’들이 ‘청년 1번가’의 정책 제안에 참여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참고로, 행정안전부는 ‘청년 당사자주의’ 취지에 맞게, 각계의 청년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청년 1번가’를 기획하였다.


서울시,“12월부터 인터넷은행 통해서도 세금 납부 가능”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서울시는 인터넷 전문은행인 케이뱅크은행과 카카오뱅크를 통해 서울시 세입금 납부가 가능하도록 하는 「서울시·인터넷은행·시금고간 수납대행 계약」을 11월 23일에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는 서울시 류경기 행정1부시장, 케이뱅크은행 심성훈 초대 은행장, 한국카카오은행 이용우 공동대표, 시금고인 우리은행 조운행 부행장이 참석한다. 서울시 세입금(지방세, 세외수입 등) 규모는 2016년 기준으로 약 4천만건(20조원)이며, 이중 인터넷을 이용한 세입금 납부는 2천6백만건(11조 2천억 원)으로 전체의 64.5%를 차지하고 있으며 이는 매년 증가 추세이다. 그 동안 서울시 세입금(지방세, 세외수입 등) 수납은 KB, 신한, 하나, 농협, 우체국 등 22개 시중은행과 삼성, 롯데, 현대 등 13개 카드사만 가능하였다 금년에 새로 추가된 케이뱅크은행과 카카오뱅크는 대면창구 없이 인터넷으로만 운영하는 곳으로 각각 4월과 7월에 설립되었으며, 이용자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어, 해당 은행 이용자의 서울시 세입금 납부 편의 제공을 위해 수납대행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오는 12월 1일부터 세입금 납부가 가능하다. 서울시 세입금 납부를 위해서는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