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1 (목)

  • -동두천 -7.8℃
  • -강릉 -3.7℃
  • 맑음서울 -7.4℃
  • 구름많음대전 -5.7℃
  • 구름조금대구 -3.6℃
  • 맑음울산 -3.3℃
  • 광주 -3.7℃
  • 맑음부산 -0.7℃
  • -고창 -4.4℃
  • 제주 -0.5℃
  • -강화 -9.5℃
  • -보은 -7.7℃
  • -금산 -7.1℃
  • -강진군 -3.1℃
  • -경주시 -3.0℃
  • -거제 -0.2℃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빅데이터를 활용해 노동자 질병발생 현황 분석한다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은 직업성질환 예방을 위하여 실시한 2017년 사전예방적 역학조사 결과보고서를 공개한다.

사전예방적 역학조사는 새로운 직업성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은 업종과 직군을 대상으로 건강장해와 위험요인 분포 경향을 조사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연구로, 17년에는 총 3건이 실시되었다.

한편 이와 함께, “메틸알코올 중독발생 유사사업장 근로자 건강현황조사” 결과 보고서도 공개된다.
17년도 사전예방적 역학조사 결과보고서는 공단 연구원 홈페이지(http://oshiri.kosha.or.kr)에 게시될 예정이다.

김장호 공단 산업안전보건연구원장은 “빅데이터에 기반한 연구결과는 직업병 집단발병 이전에 위험요인과 취약군을 발견하고 능동적인 예방정책 수립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속적인 연구를 위해 건강보험공단과 협력하여 상시 데이터 연계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경남도, ‘지방분권 개헌촉구 천만인 서명운동’에 불 지핀다 경남도는 11일 지방분권 개헌촉구 서명운동을 널리 홍보하고 분권개헌을 선도하기 위해 도청 내 민원실에 서명부스를 설치했다. 한경호 권한대행은 이날 오전 실국장들과의 정책조정회의 마친 직후 곧바로 서명 부스를 방문하여 서명을 하고, 도청을 찾은 도민들에게 서명을 독려하고 자치분권 홍보 팸플릿을 배부하는 등 직접 홍보에 나섰다. 서명과 홍보를 마친 한 권한대행은 “지방소멸 및 새로운 국가성장동력 발굴 등 대한민국이 직면한 여러 문제해결을 위해 중앙이 가진 권한을 지방과 나누는 자치분권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그 전제조건이 바로 분권개헌이다. 비록 서명운동의 시작은 지방4대협의체이지만, 우리 경남이 중심이 되어 반드시 분권개헌을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10월 문재인 대통령의 ‘자치분권 로드맵(안)’ 발표를 기점으로, 국회의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 구성, 전국 지자체의 분권 토론회 개최 등 올해 6.13 지방선거에서 분권개헌을 실현하기 위해 중앙정부와 국회, 전국 지자체가 노력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지방4대협의체(시도지사협의회·시군구청장협의회·시도의회의장협의회· 시군구회의협의회)에서는 ‘지방분권 개헌촉구를 위한 천만인 서명운동’을 펼쳐나가기로 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