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1 (목)

  • -동두천 -11.3℃
  • -강릉 -7.4℃
  • 맑음서울 -11.1℃
  • 구름조금대전 -8.3℃
  • 구름조금대구 -7.4℃
  • 맑음울산 -5.7℃
  • 광주 -6.7℃
  • 맑음부산 -4.7℃
  • -고창 -6.6℃
  • 제주 -0.6℃
  • -강화 -10.7℃
  • -보은 -10.3℃
  • -금산 -11.4℃
  • -강진군 -4.5℃
  • -경주시 -6.5℃
  • -거제 -3.9℃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남북,국제올림픽위원회,,,,20일 스위스 로잔서 평창 올림픽 논의

1.png
                                                    사진  뉴시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과 북한의 장웅 IOC위원이 10일 스위스 로잔에 있는 본부에서 만나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에 관한 구체적 방안을 논의했다.


IOC는 "평창조직위와 대한체육회, 북한 올림픽위원회 대표와 고위급 정부 대표, 양측의 IOC 위원들이 참석하게 될 것"이라면서 "올림픽 참가 신청 기간이 지났기 때문에 양측이 북한 선수단 규모와 명칭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20일 회의 개최와 관련해 "남북한의 제안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전세계 많은 국가들로부터 환영받는 결정이다"라고 평가했다.

장웅 북한 IOC 위원은 이날 남북한 회의 발표가 나오기 직전 바흐 IOC 위원장과 만나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계획과 관련해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했다.
그는 3 시간 가량 IOC에서 바흐 위원장 등 관계자들을 만난 뒤 IOC를 떠났다.

1.jpg

                                                             사진=연합뉴스

남북한은 9일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열린 고위급 회담에서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에 선수단 외에 예술단과 응원단을 함께 보내는 데 합의하고 실무 대화를 이어가기로 했다.

북한은 피겨 스케이트 페어 종목에서 출전권을 따냈지만, 올림픽 참가 신청 마감일은 지난해 10월 30일까지 참가 신청을 하지 않아 출전권이 무효가 됐다.

IOC는 북한이 출전권을 따냈던 피겨 스케이트 페어 외에 다른 종목에서도 와일드카드로 출전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IOC는 남북 고위급 회담 결과 후 내놓은 성명에서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는 올림픽 정신의 위대한 진전"이라고 평가했다.

 


남북,국제올림픽위원회,,,,20일 스위스 로잔서 평창 올림픽 논의 사진 뉴시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과 북한의 장웅 IOC위원이 10일 스위스 로잔에 있는 본부에서 만나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에 관한 구체적 방안을 논의했다. IOC는 "평창조직위와 대한체육회, 북한 올림픽위원회 대표와 고위급 정부 대표, 양측의 IOC 위원들이 참석하게 될 것"이라면서 "올림픽 참가 신청 기간이 지났기 때문에 양측이 북한 선수단 규모와 명칭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20일 회의 개최와 관련해 "남북한의 제안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전세계 많은 국가들로부터 환영받는 결정이다"라고 평가했다. 장웅 북한 IOC 위원은 이날 남북한 회의 발표가 나오기 직전 바흐 IOC 위원장과 만나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계획과 관련해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했다. 그는 3 시간 가량 IOC에서 바흐 위원장 등 관계자들을 만난 뒤 IOC를 떠났다. 사진=연합뉴스 남북한은 9일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열린 고위급 회담에서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에 선수단 외에 예술단과 응원단을 함께 보내는 데 합의하고 실무 대화를 이어가기로 했다. 북한은 피겨 스케이트 페어 종목에서 출전권을 따냈지만, 올림픽 참가 신청 마


2018년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 에 참여할 14개 훈련기관.24개 훈련과정 선정(1차) 고용노동부는 1월 8일, 2018년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 에 1차로 참여할 14개 훈련기관의 24개 훈련과정을 선정 발표했다. 정부는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기 위해 2017년부터 새로운 방식의 직업훈련을 바탕으로 신기술·고숙련 청년인력을 양성하기로 하고, 지난 4월부터 멀티캠퍼스, 비트컴퓨터 등 15개 훈련기관에서 빅데이터, IoT 등 36개 훈련과정을 통해 850명을 양성하고 있다. 이 같은 성과를 토대로 2018년에는 훈련 규모를 1,000명이상(2회 선정)으로 늘리고, 수준 높은 훈련기관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훈련비 지원방식도 개선하였다. 기존에는 훈련생이 중도 탈락하는 경우 탈락 인원에 대한 훈련비는 지급하지 않았으나, 앞으로는 강사비 등 고정비용은 지원한다. 또한, 훈련이 시작되기 전이라도 훈련기관이 훈련장비 및 비품 준비가 필요하다면 훈련비 선지급도 가능하다. 이번에 선정된 훈련기관은 서울대, 고려대, 한성대, 멀티캠퍼스, 비트 컴퓨터 등이며, 빅데이터 등 7개 분야에 걸쳐 총 24개 훈련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각 훈련기관은 우수인재 확보를 위해 훈련과정 관련 기초지식을 갖춘 자를 중심으로 기관별 필기시험, 면접전형 등 다양한 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