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9 (금)

  • -동두천 8.2℃
  • -강릉 1.5℃
  • 흐림서울 5.9℃
  • 박무대전 3.2℃
  • 구름많음대구 4.2℃
  • 흐림울산 4.8℃
  • 연무광주 4.5℃
  • 흐림부산 6.6℃
  • -고창 4.4℃
  • 흐림제주 6.4℃
  • -강화 7.0℃
  • -보은 3.0℃
  • -금산 2.3℃
  • -강진군 6.1℃
  • -경주시 4.6℃
  • -거제 8.0℃
기상청 제공

연예

[SBS 골목식당] ‘백종원 솔루션 거부, 국숫집 사장님의 결심은?


9일(금)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충무로 편에서는 1차 솔루션 이후 심화 과정에 들어간 필스트리트 골목식당들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지난주 방송에서 회전율 상승을 위해 빠른 조리 팁을 전수 받았던 떡볶이집은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새로운 튀김을 연습해오라는 백종원의 숙제를 충실히 이행하며 필스트리트의 떠오르는 모범생으로 자리 잡았다. 백종원 역시 떡볶이 사장님의 준비된 자세에 흡족해하며 함께 튀김을 완성시켰고 새로운 튀김은 떡볶이와 만나자 더욱 빛을 발했다. 보글보글 끓는 즉석떡볶이와 노릇노릇 커다란 튀김의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에 떡볶이를 받아본 손님들은 너나 할 것 없이 만족해했다.

한편, 업그레이드가 아닌 메뉴를 완전히 바꾸게 된 식당도 있었다. 스테이크집은 본격적인 메뉴 솔루션에 앞서 백종원과 함께 장사를 하며 손님 응대 매뉴얼을 익혔다. 단시간에 가게를 평정한 백종원은 스테이크집에 손님들을 홀릴 마법의 멘트로 ‘물론 아시겠지만~’이라는 문장을 소개했다. 정보전달이 필수인 레스토랑에서 정보전달과 동시에 손님의 기분을 좋게 하는 일석이조 문장이라는 것이다.

이에 스테이크집 직원은 장사 실전에서 바로 멘트를 선보였고 백종원은 만족해했다. 응대 솔루션 이후에는 바뀐 메뉴에 대한 솔루션이 진행됐다. 햄버그스테이크를 해보라는 백종원의 제안에 스테이크집 사장과 직원들은 백종원이 알려준 고기 패티 레시피에 자기들만의 소스를 더한 4종 햄버그스테이크를 선보였다. 햄버그스테이크를 맛본 백종원은 눈이 휘둥그레질 정도로 깜짝 놀랐는데, 4종 햄버그스테이크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난주 백종원과의 삼자대면으로 화제가 된 국숫집은 돈스파이크와 차오루가 운영하는 필동돈차점을 찾았다. 과자 한 박스를 개업선물로 준비해온 국숫집 사장님은 필동돈차점의 굴라시와 슈니첼을 처음으로 시식했는데, 이국적인 맛에 감탄하며 돈스파이크의 요리실력을 칭찬했다. 또한 “음식이 모자르는 건 안 먹느니만 못하다”는 돈스파이크의 말에 적극 공감하며 묘한 동지애를 보이기도 했다. 또 국숫집 사장님은 고심 끝에 어디론가 전화를 걸었는데, 백종원 솔루션 거부 이후 난감한 상황에 처한 국숫집 사장님은 과연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 것인지 9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공개된다.

제1차 저출산.고령화 포럼 개최 지난 2월말, 대통령직속 위원회인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가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제1차 저출산·고령화 포럼을 개최했다. 지난해 12월 위원회가 새로이 출범하며 ‘국가 주도 출산정책에서 사람 중심 정책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출산율에 연연하지 않겠다’ 고 밝힌 바 있다. 이번 포럼은 그에 맞춰 저출산, 고령화라는 복합적인 현상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첫걸음이다. 사회적, 구조적 변화와 함께 개인의 삶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각계의 다양한 논의와 토론을 나누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첫 포럼에서는 윤홍식 교수가 <한국 복지체제의 유산과 초저출산 사회>에 대한 발제를 발제로 준비했고 노동, 돌봄, 교육, 주거, 재정 분야의 전문가들을 패널로 초청했다. 발제를 맡은 윤홍식 인하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는 숙련과 기술의 분리, 사회보험 중심 복지확대와 사적 보장체계가 역진적 선별주의 복지체제를 확대하고 강화했다고 주장했다. 이로 인해 시민 삶의 질이 저하되고, 불평등이 증가하며, 개인의 출산권을 막는다는 것이다. 국가가 진행하는 개별정책과 출산간 영향은 무의미하며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총체적 대응’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윤교수는 ‘한국사회가 어떤 복


대한민국 중재인 대상 오늘 사단법인 대한중재인협회에서 주관하는 2018년도 정기총회 및 '대한민국 중재인 대상' 개최식에 참석했다. 대상을 받으시는 이순우 전 대한상사중재원장님, 최공웅 특허법원장님, 서울대 명예교수이신 송상현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회장님께 먼저 존경의 마음을 담아 축하를 하러 갔다. 항상 존경하는 대한민국 중재분야를 대표하는 세 어르신들께서 이번에 실업계와 법조계 그리고 학계로 나누어 대한민국 중재인대상을 수상하시게 되시어 너무 기쁜 마음을 누를 수 없으며 취재를 하는 큰 영광을 갖게 되었다. 이순우 원장님께서는 8년여 동안 대한상사중재원에서 봉직하시면서 중재제도의 계몽과 홍보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시는 등 우리나라 중재제도의 저변을 튼튼하게 확대하셨고, 아울러 ICCA 서울총회 등 수 많은 국제회의를 성공적으로 개최함으로써 국제적인 신망이 높아, 국내외에서 존경의 대상이 되셨다.아울러 우리 대한중재인협회의 탄생을 발상하시고 발족시킨 산파역을 맡으셨습니다. 특히 우리 협회의 창립과 동시에 사무실을 마련해주시는 등 물심양면으로 초창기의 협회 발전에 대단히 많은 기여를 하셨다. 법조계의 최공웅 원장님께서는 일찍이 서울대학교 법과대학을 졸업하시고 제14회 사법과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