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0 (화)

  • -동두천 3.0℃
  • -강릉 3.7℃
  • 구름많음서울 3.8℃
  • 흐림대전 5.5℃
  • 흐림대구 5.5℃
  • 흐림울산 5.7℃
  • 흐림광주 7.2℃
  • 흐림부산 5.8℃
  • -고창 7.4℃
  • 제주 9.0℃
  • -강화 3.4℃
  • -보은 4.4℃
  • -금산 4.9℃
  • -강진군 7.2℃
  • -경주시 5.6℃
  • -거제 7.0℃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박영선 의원 서울시장 출마 선언, 민주당 3파전 윤곽 잡혀


지난 18일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서울 영등포구 꿈이룸학교에서 열린 출마선언식에서 박 의원은 "서울의 미래를 위해 새로운 에너지, 새로운 사람, 새로운 정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서울이 번영과 쇠퇴의 기로에 섰다"면서 "정의롭고 깨끗한 더 파란 하늘의 서울의 시장이 될 것을, 문재인 정부를 성공시키는 강단 있는 서울 시장이 될 것을, 가장 사랑받는 첫 여성 서울시장이 될 것을 선서한다"고 밝혔다.


이날 박영선 의원이 밝힌 서울 시정의 공약은 '숨 쉬는 서울을 위한 3대 비전'이다. 미세먼지 없는 서울, 경제가 숨쉬는 서울, 문화가 숨시는 서울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각각의 목표를 위해서는 수소전기차 도입,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서울코인'도입, 궁궐을 중심으로 한 역사 거리 조성 등의 방안을 제시했다.


이밖에 유휴철도부지와 역세권을 활용한 10만 호 가량의 임대주택 공급과 서울역 기점의 한강대로 방향 인공지방 조성을 통한 상권 활성화 방안, 도심숲 조성 등의 구상도 발표했다.


성추행 의혹을 받은 바 있는 정봉주 전 의원도 이날 서울시장 출마 의지를 밝혔다. 정 전 의원은 '연트럴 파크'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서울특별시는 새로운 리더십을 요구하고 있다"고 하며 청년 일자리 창출 중심의 공약을 제시했다. 복당 후 민주당 경선에 참여할 예정이었던 정 전 의원은 당내 복당 보류 기류로 무소속 출마가 점쳐진다.


박 의원의 서울시장 출마 공신 선언으로 민중당 경선은 3파전으로 가닥이 잡히는 분위기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위원장이 아직 서울시장 출마를 공식화하지 않은 가운데 자유한국당의 부진으로 민주당 경선의 승자가 서울 시장 유력 후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로 인해 당내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박영선 의원 서울시장 출마 선언, 민주당 3파전 윤곽 잡혀 지난 18일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서울 영등포구 꿈이룸학교에서 열린 출마선언식에서 박 의원은 "서울의 미래를 위해 새로운 에너지, 새로운 사람, 새로운 정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서울이 번영과 쇠퇴의 기로에 섰다"면서 "정의롭고 깨끗한 더 파란 하늘의 서울의 시장이 될 것을, 문재인 정부를 성공시키는 강단 있는 서울 시장이 될 것을, 가장 사랑받는 첫 여성 서울시장이 될 것을 선서한다"고 밝혔다. 이날 박영선 의원이 밝힌 서울 시정의 공약은 '숨 쉬는 서울을 위한 3대 비전'이다. 미세먼지 없는 서울, 경제가 숨쉬는 서울, 문화가 숨시는 서울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각각의 목표를 위해서는 수소전기차 도입,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서울코인'도입, 궁궐을 중심으로 한 역사 거리 조성 등의 방안을 제시했다. 이밖에 유휴철도부지와 역세권을 활용한 10만 호 가량의 임대주택 공급과 서울역 기점의 한강대로 방향 인공지방 조성을 통한 상권 활성화 방안, 도심숲 조성 등의 구상도 발표했다. 성추행 의혹을 받은 바 있는 정봉주 전 의원도 이날 서울시장 출마 의지를 밝혔다. 정 전 의원은 '연트럴 파크'에서 기자회견을 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