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3 (수)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3℃
  • 구름조금대전 -2.0℃
  • 연무대구 1.7℃
  • 연무울산 2.6℃
  • 연무광주 0.3℃
  • 흐림부산 2.7℃
  • 구름조금고창 -0.9℃
  • 흐림제주 7.1℃
  • 맑음강화 -6.9℃
  • 흐림보은 -4.8℃
  • 흐림금산 -4.0℃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1.7℃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은수미성남시장당선인, "시민이 시장, 시민과 함께 새로운 성남 만들겠다"

은수미성남시장당선인, "시민이 시장, 시민과 함께 새로운 성남 만들겠다"

613동시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성남시장에 출마한 은수미 당선인은 이번 선거 개표결과에서 57.6%28501표를 얻어 2위 한국당 박정오 후보(31.2%, 151698)를 앞서 당선됐다.

은 당선인은 당선 인사말에서 "시민이 시장"이라면서,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인 성남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은 당선인은 "선거하는 동안 내내 항상 간절하게 초심 잃지 말아 달라 손 붙잡고 부탁하셨던 것 알고 있다"고 말하고 "저를 찍어주셨든 저를 찍어주시지 않았든, 모두가 백만 시민이고 제가 헌신하고 봉사해야 할 분들"이라면서 "제가 헌신하고 봉사하고 모셔야 할 시민이라는 데 있어서 차별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은 당선인은 특히 "시민이 시장인 성남을 만들기 위해 항상 듣고 보고, 말을 아끼면서 다만 실천만을 하겠다고 약속드린다""수정, 중원, 분당, 판교, 위례 등 성남 지역 마다 삶의 방식 등이 참 많이 다르다고들 하는데 이제는 하나의 성남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성남시장에 당선된 은수미 당선인의 당선 소감 전문이다.

 

시민이 시장입니다. 헌신하고 봉사하겠습니다.

 

늦은 밤까지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여러분의 승리라는 것을 잊지 않겠습니다.

 

선거하는 동안 내내 항상 간절하게 초심 잃지 말아 달라 손 붙잡고 부탁하셨던 것 알고 있습니다.

저 사람은 그래도 변치 않고, 정말 헌신하고 봉사하지 않을까하고 기대하시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그것 때문에 제가 지금까지 살아온 삶을 돌아보기도 했습니다.

약속을 지켰고, 크게 변하지 않고 지금까지 꽤 일관되게 살아왔던 것 같습니다.

 

다시 한 번 약속드리겠습니다.

제 모든 것을 내려놓고 여러분의 승리에 보답할 겁니다.

 

여러분의 시장으로, 여러분이 위임해주신 권한을 바로 여러분의 삶의 변화와 성남의 변화, 대한민국의 변화를 위해서 노력하겠다라는 약속을 우선 드립니다.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또 함께 기억해야할 것이 있습니다.

이제는 승자도 패자도 없습니다.

저를 찍어주셨든 저를 찍어주시지 않았든, 모두가 백만 시민이고 제가 헌신하고 봉사해야 할 분들입니다.

제가 헌신하고 봉사하고 모셔야 할 시민이라는 데 있어서 차별이 없을 것입니다.

 

제가 반복적으로 말씀드렸던 것처럼 시민이 시장인 성남을 만들기 위해서 항상 듣고 보고 제 말은 아끼면서, 다만 실천만을 하면서 그리 살겠노라 약속을 드립니다.

 

여러분들이 말씀하시는 게 있습니다.

수정, 중원, 분당이 참 많이 다르다.

그리고 새로이 만들어 지고 있는 판교나 위례 역시 참 많이 다르다

그 다름이 서로 어우러져서 하나의 성남이 되어야 하고, 그게 격차나 차별로 이어져서는 안 된다는 그 간절함을 알고 있습니다.

 

모든 아이들은 동등할 것입니다.

모든 어르신들이 동등하게 보살핌을 받을 것입니다.

그리고 모두가 그렇게 함께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그렇게 하나로 어우러지는 성남.

단순히 성남이라는 브랜드를 넘어서서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인 성남.

평화의 시대를 경제와 복지로 새롭게 열어가는 성남을 만들어가겠다는 것도 약속드립니다.

 

제가 혹시 어렵거나 힘들어질 때도 있을 것입니다.

마음이 흔들릴 때마다 이 선거과정을 기억하겠습니다.

여러분이 내밀어주셨던 손길을 기억하겠습니다.

 

여러분과 나눴던 그 모든 메시지를 보고 듣고 담아뒀습니다.

그 하나하나를 매번 다시 살펴보면서 제가 조금 앞으로 더 나아가고 있는지, 혹시 제 욕심에 빠져들지는 않았는지, 저 혼자만의 두려움에 사로잡히는 건 아닌지 항상 살펴보겠습니다.

여러분만 보고 정치할 것입니다.

 

정치인 은수미를 새롭게 만들어 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정말 여러분들의 시장이고 싶습니다. 여러분의 정치인이고 싶습니다.

성남은 이제 저의 정치적 고향이 되었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이 고마움을 잊지 않고 정치하겠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북한에도 부는 건강제일의 바람 지압기와 건강식품이 인기몰이
어느나라에도 가장 큰 관심거리로 꼽는건 바로 건강일 것이다. 이는 북한도 예외가 아니란걸 보여주듯 북한에서도 건강을 중요시하고 있다는걸 알 수 있다. 데일리NK측이 밝힌 사실로는 북한의 주민들은 건강과 체력을 챙기기 위해 지압을 많이 활용하는 편이며, 그동안 지압기를 활용해 건강을 챙기고 있었던 주민들의 생활이 안정기에 접어들면서 건강의료기기와 함께 건강식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는 것이다. 한국에선 여러 부위에 사용할 수 있고 다양한 재질로 만들어지는 지압기와 지압상품이 있는것에 비해 북한은 단 한종류만의 지압기만 유통되며 북한 주민들 사이에선 발 안마기로 불린다. 북한의 지압기는 발 모양이 그려진 판에 발의 혈이 위치한 곳곳에 지압을 할 수 있는 작은 나무 봉들이 고정되어 있어 그 모양에 맞춰 고정된 봉들 마다 지압하는 위치가 인체에 어느 부분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내용이 적혀져 있어 100세 시대라 불리는 현대사회인만큼 건강은 그만큼 큰 요소로 자리잡았음을 알 수 있다. 지압기 외에도 건강식품에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북한의 건강식품은 우리들이 흔히 알고 먹는 보편적으로 나오는 캡슐형태 또는 정제된 알약들과 다르게 자연산 약초와 한약의 재료로 활용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