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6 (토)

  • 흐림동두천 -8.2℃
  • 맑음강릉 -2.1℃
  • 연무서울 -4.8℃
  • 대전 -1.4℃
  • 흐림대구 0.4℃
  • 구름많음울산 1.1℃
  • 흐림광주 0.0℃
  • 구름많음부산 1.5℃
  • 흐림고창 0.0℃
  • 흐림제주 4.9℃
  • 맑음강화 -5.1℃
  • 흐림보은 -3.0℃
  • 흐림금산 -2.1℃
  • 흐림강진군 1.2℃
  • 구름많음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문희상 국회의장, 전직 대통령들과 임시정부 및 제헌의회 지도자들의 묘역 참배


문희상 국회의장,  전직 대통령들과 임시정부 및 제헌의회 지도자들의 묘역 참배


  문희상 국회의장 등 제20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단이 24일 전직 대통령들과 임시정부 및 제헌의회 지도자들의 묘역을 참배했다.

  이번 참배일정은 올해 제헌국회 70주년을 기념하는 것은 물론, 2019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과 임시의정원 100주년을 앞두고 대한민국의 정통성과 민주주의의 초석을 다진 주역들을 돌아보면서 다시금 대한민국의 모태를 확인하는데 그 의미가 있다.

  문 의장은 오전 10시 국립현충원을 찾아 이승만 전 대통령 묘소를 시작으로 김영삼 전 대통령, 박정희 전 대통령, 김대중 전 대통령의 묘역을 참배했다. 이날 오후에는 서울 용산구 효창공원 독립운동가 묘소를 찾아 대한민국 임시정부 의정원 초대 의장을 지낸 이동녕 선생과 임시정부 주석을 지낸 백범 김구선생 묘역도 참배했다.


  특히 김영삼 전 대통령 묘소를 참배할 때에는 김 전 대통령 비서로 정계에 입문해 5선 국회의원을 지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김덕룡 수석부의장이 함께 했다. 김 수석부의장은 문 의장에게 “오늘 모습같이 협치 정신을 살려 국회가 역사를 바로 세우고, 국민과 통합해서 국민들을 평안하게 해주시는 좋은 정치를 기대한다”고 당부하면서 “전직 대통령 네 분의 묘역을 참배하는 어려운 발걸음을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에 문 국회의장은 “최선을 다해 뜻을 받들어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문 의장은 백범 김구선생 유족과 함께한 효창공원 묘소에서 “정치에 입문해 김대중 전 대통령으로부터 배우고 노무현 전 대통령과도 함께 했는데, 두 분의 모든 철학이 백범 김구 선생으로부터 비롯됐다”고 소개했다.

  국회의장단은 마지막으로 서울시 강북구 수유동으로 이동, 제헌의회 제2대 의장을 지낸 해공 신익희 선생의 묘역을 참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