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3 (수)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3℃
  • 구름조금대전 -2.0℃
  • 연무대구 1.7℃
  • 연무울산 2.6℃
  • 연무광주 0.3℃
  • 흐림부산 2.7℃
  • 구름조금고창 -0.9℃
  • 흐림제주 7.1℃
  • 맑음강화 -6.9℃
  • 흐림보은 -4.8℃
  • 흐림금산 -4.0℃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1.7℃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방탄소년단은 어떻게 '방탄배낭'이 됐을까



북한은 자본주의 사회의 문화를 '퇴폐적인 것으로 간주하고 배척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은 특히 "한류"를 눈에 가시로 여기고 있다. 한류를 단속하기 위해서 조직된 ’109 상무는 전문 단속 조직으로 언제든지 가정집으로 들어가 동영상을 검열하는 막강한 권한을 가지고 있고 한류 동영상 파일을 보유했다는 혐의만으로 여대생을 고문하고 비참한 말로로 몰아 넣고 있는 것이 북한의 현실이다. 그러나 탈북자들의 증언에 의하면 심한 단속에 비례하는 만큼 북한 주민이 몰래 한류를 보고 듣는 것도 필사적이라고 한다.

 

한류 관련 뉴스를 다루는 미국의 웹 사이트 'Soompi‘는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한국의 남성 힙합 아이돌 그룹인 '방탄소년단(BTS)'이 북한에서도 대단한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BTS)은 지난 5월에 발표한 3집 앨범 러브유어셀프 티어 (LOVE YOURSELF Tear)’로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첫 1위를 획득하는 한국인 사상 최초의 아티스트의 쾌거를 이루었을 뿐 아니라 일본, 아시아는 물론 전 세계로 그 인기가 확장됐다. 한류를 접할 수 있는 통로가 있다면 북한 소녀들이 열광하고 좋아하는 것은 이상한 일이 아니다.

 

미국 웹 사이트 ‘Soompi’에 따르면 남한으로 탈북 한 북한 여성들의 증언에 따르면 북한에서도 방탄소년의 인기는 상당히 높은 수준이다. 당국이 지속적으로 단속해도 수준 높은 엔터테인먼트의 확산을 도저히 막을 수가 없다고 한다. 한류 아이돌이 차례차례로 나오는 뮤직비디오, 영화, 드라마, 심지어 예능 프로그램까지 중국 등을 통해 순식간에 북한 내부로 전해지고 있다는 증언이다.

 

다만 공개적으로 이야기 할 수 없기 때문에 북한 청소년들 사이에서는 암호를 사용해 대화를 나누는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에서는 방탄소년단을 방탄배낭이라고 일종의 암호로 이야기하고 너 방탄 배낭 메 봤니?’라고 하면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들었냐고 묻는 암호라고 탈북 여성 한송이가 밝힌 바 있다.





북한에도 부는 건강제일의 바람 지압기와 건강식품이 인기몰이
어느나라에도 가장 큰 관심거리로 꼽는건 바로 건강일 것이다. 이는 북한도 예외가 아니란걸 보여주듯 북한에서도 건강을 중요시하고 있다는걸 알 수 있다. 데일리NK측이 밝힌 사실로는 북한의 주민들은 건강과 체력을 챙기기 위해 지압을 많이 활용하는 편이며, 그동안 지압기를 활용해 건강을 챙기고 있었던 주민들의 생활이 안정기에 접어들면서 건강의료기기와 함께 건강식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는 것이다. 한국에선 여러 부위에 사용할 수 있고 다양한 재질로 만들어지는 지압기와 지압상품이 있는것에 비해 북한은 단 한종류만의 지압기만 유통되며 북한 주민들 사이에선 발 안마기로 불린다. 북한의 지압기는 발 모양이 그려진 판에 발의 혈이 위치한 곳곳에 지압을 할 수 있는 작은 나무 봉들이 고정되어 있어 그 모양에 맞춰 고정된 봉들 마다 지압하는 위치가 인체에 어느 부분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내용이 적혀져 있어 100세 시대라 불리는 현대사회인만큼 건강은 그만큼 큰 요소로 자리잡았음을 알 수 있다. 지압기 외에도 건강식품에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북한의 건강식품은 우리들이 흔히 알고 먹는 보편적으로 나오는 캡슐형태 또는 정제된 알약들과 다르게 자연산 약초와 한약의 재료로 활용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