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3 (수)

  • 맑음동두천 -8.5℃
  • 맑음강릉 -1.2℃
  • 맑음서울 -5.6℃
  • 맑음대전 -3.3℃
  • 연무대구 -0.9℃
  • 맑음울산 0.1℃
  • 맑음광주 -1.3℃
  • 맑음부산 1.7℃
  • 맑음고창 -2.1℃
  • 맑음제주 6.2℃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7.5℃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0.0℃
  • 맑음거제 1.8℃
기상청 제공

‘평화 넘어 미래로’ Tour de DMZ 국제자전거대회 31일 개막

「Tour de DMZ 2018 제3회 국제청소년 및 마스터즈 도로사이클대회」 개최


평화를 넘어 미래를 꿈꾸는 세계인의 자전거 축제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8 국제자전거대회」가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4일까지 닷새간 비무장지대(DMZ)와 접경지역에서 개최된다.

경기도와 행정안전부, 인천광역시, 강원도가 공동주최하고 대한자전거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제3회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 ‘제3회 마스터즈 도로사이클 대회’, ‘연천 자전거 투어’ 등으로 구성된다.

먼저 아시아 유일의 국제청소년대회인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는 오는 8월 31일 강화도 순환코스를 출발, 경기도 김포·연천, 강원도 화천·인제를 지나 9월 4일 고성에 도착하는 479km 코스의 동서횡단 경기로 진행된다. 국내외 청소년 25개 팀 150여명의 사이클 선수가 출전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와 같이 세계사이클연맹(UCI)이 공인하는 청소년 국가대항전인 네이션스 컵(N-Cup)으로 개최되며, UCI 규정에 따라 세계 1위부터 25위까지의 국가가 출전 자격을 갖게 되고, 대회 성적은 국가별 국제대회 출전인원 결정에 영향을 미치게 된다.

네이션스 컵은 UCI 청소년 도로경기 중 가장 높은 등급의 경기로 대회 주관기관은 세계 1위부터 25위까지 국가의 청소년팀을 모두 초청해야한다.

대한자전거연맹은 세계 1위 노르웨이, 2위 프랑스, 3위 벨기에 등 25개국에 대회 초청장을 발송하였고, 해외 15개팀 90명 출전이 예상된다.

이어 「Tour de DMZ 2018 마스터즈 대회」는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사흘간 열리며, 국제청소년대회 참가자가 출발한 후 강화도에서 강원도 화천까지 250km 코스를 달리게 된다.

대한자전거연맹의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사이클투어(MTC) 시리즈의 하나로 개최되는 이 대회에는 30개 팀 250여명이 참가하게 된다.

무엇보다 주목할 만한 행사는 9월 2일 경기도 연천 DMZ 일원에서 열릴 「Tour de DMZ 2018 연천 자전거투어」다. 이 대회는 전문 선수뿐만이 아니라 국내 자전거 일반 동호인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도록 행사를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참가자들은 연천공설운동장에서 출발해 임진강 주상절리 등 연천 관내 주요명소를 순환하는 62㎞ 구간을 달리게 되며, 엠티비 로드(MTB Road)와 로드 사이클(Road Cycle) 부문에 약 1,000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정용식 경기도 건설국장은 “이번 자전거 대회가 DMZ 구석구석에 활기를 불어넣고 소통과 화합할 수 있는 스포츠축제가 되길 기원한다”라면서, “Tour de DMZ 2018 국제자전거 대회를 통해 분단과 통일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대회참가 등 자세한 사항은 대한자전거연맹(02-420-4247~8)에 전화문의 하거나 홈페이지(tourdedmz.or.kr)를 참고하면 된다.



북한에도 부는 건강제일의 바람 지압기와 건강식품이 인기몰이
어느나라에도 가장 큰 관심거리로 꼽는건 바로 건강일 것이다. 이는 북한도 예외가 아니란걸 보여주듯 북한에서도 건강을 중요시하고 있다는걸 알 수 있다. 데일리NK측이 밝힌 사실로는 북한의 주민들은 건강과 체력을 챙기기 위해 지압을 많이 활용하는 편이며, 그동안 지압기를 활용해 건강을 챙기고 있었던 주민들의 생활이 안정기에 접어들면서 건강의료기기와 함께 건강식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는 것이다. 한국에선 여러 부위에 사용할 수 있고 다양한 재질로 만들어지는 지압기와 지압상품이 있는것에 비해 북한은 단 한종류만의 지압기만 유통되며 북한 주민들 사이에선 발 안마기로 불린다. 북한의 지압기는 발 모양이 그려진 판에 발의 혈이 위치한 곳곳에 지압을 할 수 있는 작은 나무 봉들이 고정되어 있어 그 모양에 맞춰 고정된 봉들 마다 지압하는 위치가 인체에 어느 부분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내용이 적혀져 있어 100세 시대라 불리는 현대사회인만큼 건강은 그만큼 큰 요소로 자리잡았음을 알 수 있다. 지압기 외에도 건강식품에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북한의 건강식품은 우리들이 흔히 알고 먹는 보편적으로 나오는 캡슐형태 또는 정제된 알약들과 다르게 자연산 약초와 한약의 재료로 활용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