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6 (목)

  • 흐림동두천 26.1℃
  • 흐림강릉 27.1℃
  • 흐림서울 26.9℃
  • 흐림대전 26.2℃
  • 흐림대구 25.5℃
  • 흐림울산 25.7℃
  • 흐림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4.5℃
  • 흐림제주 28.0℃
  • 흐림강화 25.5℃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4.8℃
  • 흐림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김정은, "종전선언과 한미동맹은 별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종전선언과 한미동맹은 별개라고 주장했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6일 춘추관 기자회견에서 이 같은 사실을 밝혔다.

 

정 실장은 이날 김정은 위원장은 미국과 우리나라 일부에서 제기하는 한미동맹이 약화된다또는 주한미군이 철수해야 한다는 것들은 종전선언과 전혀 상관없는 게 아니냐는 입장을 우리에게 표명해왔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의 언급은 종전선언 이후에도 한반도 미군 주둔을 허용한다는 의사를 전달해 한미 양국에 부담을 줄이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 위원장의 종전선언에 대한 의지가 엿보이는 대목이다.

 

김 위원장은 풍계리 핵실험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정 실장은 풍계리 핵실험장과 동창리 미사일 폐기와 관련 매우 실질적이고 의미 있는 조치인데 국제사회의 평가가 인색한 데 대해 (김 위원장이) 어려움을 토로했다북한은 동시행동 원칙이 준수된다면 좀 더 적극적인 비핵화 조치를 취할 용의 의지가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부족하다는 미국의 의견에 대해 충분한 의사를 드러냈다는 입장을 강조한 것이다. 미국 측의 종전선언 결정에 따른 동시적 조치의 원칙을 분명히 한 것이기도 하다. 다만 비핵화에 의지에 대해서는 분명한 의사를 전달했다.

 

정 실장은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자신의 신뢰는 변함이 없다는 입장을 표명했다이런 신뢰의 기반 아래 트럼프 대통령의 첫 임기 내에 북한과 미국이 70년간의 적대 역사를 청산하고, 북미 관계를 개선해 나가면서 비핵화를 실현했으면 좋겠다는 그런 희망을 얘기했다고 설명했다.


김정은, "종전선언과 한미동맹은 별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종전선언과 한미동맹은 별개라고 주장했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6일 춘추관 기자회견에서 이 같은 사실을 밝혔다. 정 실장은 이날 “김정은 위원장은 미국과 우리나라 일부에서 제기하는 ‘한미동맹이 약화된다’ 또는 ‘주한미군이 철수해야 한다’는 것들은 종전선언과 전혀 상관없는 게 아니냐는 입장을 우리에게 표명해왔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의 언급은 종전선언 이후에도 한반도 미군 주둔을 허용한다는 의사를 전달해 한미 양국에 부담을 줄이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 위원장의 종전선언에 대한 의지가 엿보이는 대목이다. 김 위원장은 풍계리 핵실험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정 실장은 풍계리 핵실험장과 동창리 미사일 폐기와 관련 “매우 실질적이고 의미 있는 조치인데 국제사회의 평가가 인색한 데 대해 (김 위원장이) 어려움을 토로했다”며 “북한은 동시행동 원칙이 준수된다면 좀 더 적극적인 비핵화 조치를 취할 용의 의지가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부족하다는 미국의 의견에 대해 충분한 의사를 드러냈다는 입장을 강조한 것이다. 미국 측의 종전선언 결정에 따른 동시적 조치의 원칙을 분명히 한 것이기도 하다. 다만 비핵화에

KB금융 북한이탈주민을 위한 KB경제금융교실 개최
KB금융공익재단은 미래한반도여성협회, 한국개발연구원(KDI)와 함께 1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글로벌 지식 협력단지에서 북한이탈주민을 대상으로 한'KB경제 금융교실' 1기 개소식을 개최했다. 북한이탈주민의 경제적인 금융생활에 도움을 주고 금융사고 피해를 예방하는 등 건전한 사회구성원으로서의 정착을 지원하기위한 이 경제금융교실은 매년 2기에 걸쳐 약 100여명의 북한 이탈주민을 대상으로 각 12주 과정의 교육과 체험과정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상자들의 금융관련 지식과 취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고려해 금융, 보험, 신용, 진로, 창업등의 내용을 실제 사례 활동을 통해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한편, KB금융공익재단 이옥원 사무국장은 "KB. 한국개발연구원 두 기관은 앞으로도 다양한 계층을 위한 금융경제교육에 상호 협력하여 그 중요성을 사회적으로 환기시키는 한편 체계적인 경제금융교육의 확산과 발전을 위해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KB경제금융교육은 시장경제에 대한 이해 및 경제의 기본 개념등을 올바로 이해할 수 있도록 강의와 함께 게임 및 체험수업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으며, 북한 이탈주민과의 사전 인터뷰를 통해 주제, 내용,

트럼프, 북한선제공격 요구 폭로 서적 등장 뒤집혀진 백악관
워싱턴 포스트의 기자 밥 우드워드(Bob Woodward)가 집필한 책 FEAR의 등장으로 백악관이 발칵 뒤집혔다. 이 책의 내용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을 선제공격하려 했다는 내용부터, 그의 민낯을 폭로하는 내용등이 담겨져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 한 달만에 북한 선제공격을 요구해 군 수뇌부를 당황시키게 하고, 참모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사나이 대 사나이의 문제'라며 김정은 위원장을 로캣맨이라 부르며 도발했다고 주장한다. 그 외에도 주한미군의 필요성의 의문점을 제기하고 설득하던 국방장관이 회의 직후 "대통령이 5~6학년처럼 행동한다"며 화를 냈다는 일화가 소개되고 한미 FTA 관련 국가 안보에 대한 것과 지난해 4월 시리아 화학무기 공격 의혹이 제기되었을 땐 시리아 대통령을 암살하라고 군을 닦달했다는 일화가 전해졌다. 존 캘리 비서실장은 사석에서 "대통령은 멍청이"라며 "미친도시에서 살고 있다"는 불평을 쏟아내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면을 폭로한 책은 과거에도 있었지만 닉슨의 하야로 이어진 워터게이트 진실을 파헤쳤던 언론계 원로의 저서란 점은 더 묵직한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참모들이 모두 이 책을 부인했다며 저자는 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