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9 (수)

  • 구름많음동두천 -3.1℃
  • 구름많음강릉 3.1℃
  • 흐림서울 -1.9℃
  • 구름많음대전 -0.7℃
  • 구름조금대구 1.8℃
  • 맑음울산 4.7℃
  • 구름많음광주 1.9℃
  • 구름많음부산 4.8℃
  • 구름많음고창 -0.6℃
  • 흐림제주 5.0℃
  • 흐림강화 -3.2℃
  • 구름많음보은 -0.9℃
  • 흐림금산 -0.6℃
  • 흐림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東亞 카지노 산업… 新성장 산업으로 주목

日, 복합카지노 들어설 경우 연간 2조원 국부 유출


 

동아시아 국가들의 카지노 투자가 이어지고 있다. 동아시아 각국 정부는 경제 성장전략 차원에서 카지노 산업 육성에 나서고 있다. 카지노는 외화 획득, 일자리 창출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커 신(新)관광산업으로 재조명 받고 있다. 각국 정부들이 국가 차원에서 카지노 산업을 이끌고 있는 만큼 관련 수출 기업에겐 새로운 기회가 될 전망이다.

 

동아시아의 카지노 산업은 세계 최대의 카지노 시장을 보유한 미국보다 가파른 성장세다. 마카오를 중심으로한 동아시아 시장은 2015년까지 10년 동안 연 평균 21% 씩 성장했다. 같은 기간 미국 시장 대비 7배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높은 성장세를 바탕으로 2020년 동아시아 카지노 시장 규모는 무려 74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일본은 최근 카지노 시장 인프라 확보를 위해 해당 산업에 경쟁적으로 뛰어들었다. 지난 7월 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한 '복합리조트(IR, Integrated Resort) 실시법'이 국회의 문턱을 넘었다. 일본은 오는 2020년 도쿄 올림픽 개최 전까지 2~3개에 달하는 복합 리조트 신설할 계획이다. 러시아의 블라디보스토크는 몇 년 사이 많은 중국인과 한국인이 찾으면서 관광지로 부상했다. 러시아 정부는 이 기세를 몰아 블라디보스토크 근방 8군데에 카지노 복합 리조트를 신설할 예정이다. 베트남은 최근 카지노 산업 육성 정책의 일환으로 국내 카지노 내국인 출입을 허가했다. 아울러 각종 사업장 리모델링을 계획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일부 전문가들은 일본에 복합리조트카지노가 들어설 경우 한국인이 일본에서 쓰는 돈이 연간 27500억원에 달할 것으로 분석하며 국부 유출을 우려하고 있다.



中 관영지 “중국이 북한의 열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시진핑 주석의 초청을 받아 7일 중국을 방문했다. 이는 김 위원장의 공식적인 4번째 중국 방문이다. 김 위원장의 이번 방문은 미중 무역 전쟁이 심화하고 있는 가운데 이뤄져 국내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 위원장의 중국 방문은 극비리에 진행됐지만 단둥시 북중 접경지역 주민들은 김 위원장의 중국방문을 짐작할 수 있었다고 말한다. 이전 김 위원장의 중국 방문 당시 당국에서 강도 높은 민간통제가 이뤄졌기 때문이다. 이번 김 위원장의 방문을 단둥시 주민들이 간접적으로 알 수 있던 이유이다. 하지만 이번 방문은 2018년 3번의 방문보다 훨씬 덜 엄격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단둥시 주민의 말에 따르면 “호기심 많은 구경꾼들이 경찰선 뒤에 있는 서 있는 것이 허용됐다”고 한다. 특히 김 위원장이 머무는 호텔은 감시와 통제가 엄격하다. 이번에 김 위원장이 장안에 머무는 호텔은 김 국무위원장의 이전 중국 방문기간 동안 허용되지 않았던 많은 것들이 호텔 투숙객들에게 허용됐다. 8일(현지시각) 정례브리핑에서 류강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김 국무위원장의 자국 방문이 트럼프 대통령과 김 국무위원장간의 정상회담에 관련이 있느냐는 질문에 “양국(북‧중)이



한콘진, 문체부와 함께 콘텐츠의 무한 가능성, 융복합 창의인재 양성을 통해 해답을 찾는다.
(평화데일리뉴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한콘진)이 주관하는 2018 콘텐츠원캠퍼스 구축운영 성과발표회가 다가오는 1월 10일(목)부터 11일(금) 양일간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콘텐츠인재캠퍼스와 콘텐츠 문화광장에서 진행된다. 한콘진은 기존부터 현재까지 이어진 단순 교육사업 한계에서 벗어나고 극복하기 위해 지난해 부터 산·학·연·관이 협력하는 콘텐츠원캠퍼스 사업을 추진, 첨단 융복합 프로젝트 개발과 이를 위한 다양한 교육 과정 운영을 지원하고 있다. 그 첫 주자로 상명대 천안 산학협력단과 (주)지노드, 건국대 산학협력단과 (주)타임즈코어, 세종대 산학협력단과 (주)재담미디어, 한예종 산업협력단과 (주)매니아마인드, 씨제이제일제당(주)미래경영연구원 등 총 4개의 컨소시엄이 선정되어 약 6개월간 융복합 콘텐츠 프로젝트를 위한 학점인정 과정과 특강 및 워크숍 등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했고, 그 성과로 핵심인력 200여명을 비롯한 1,000여 명의 수료생을 배출하면서 프로젝트 개발 경과를 이번 성과발표회를 통해 공개된다. 이틀간 진행하는 이번 행사는 컨소시엄 4팀의 성과전시회를 비롯해 국내외의 유명 창작자가 대거 참여해 많은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