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5.2℃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3.3℃
  • 구름조금부산 5.9℃
  • 맑음고창 2.8℃
  • 흐림제주 9.3℃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2℃
  • 구름조금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北, 말라버린 외화… 돌파구는 남포항

평양의 관문인 남포항… 외화의 관문으로



북한이 수중 비밀 송유관을 통해 유류를 남포항 내 원유 저장 시설로 옮긴 것이 유엔 안정보장이사회의 보고서를 통해 드러났다. 또 다년간의 대북제재로 말라버린 외화를 벌어들이기 위해 중국에 각종 이권을 팔아넘기고 있다는 사실도 추가로 밝혀졌다. 이는 유엔 안정보장이사회 대북제재 조항을 어긴 것이라 파장이 일 것으로 보인다.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는 12(현지시간) 연례보고서를 통해 남포항 인근 수중 송유관 위성사진을 공개하면서 북한에 기름을 공급한 50척 이상의 불법 환적 선박과 관련 회사 160개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북제재위는 남포항에서 금수 품목인 석탄이 수출되고 유류의 수입 또한 폭넓게 이뤄지고 있다며 불법 활동의 허브로 남포항을 지목했다.

 

감시의 눈을 피하기 위한 북한의 노력도 치밀했다. 남포항에서 해상까지 연결된 수중 송유관을 통해 수입된 유류를 곧바로 해상에서 남포항 내 저장 시설로 옮겼다. 또 선박자동식별장치(AIS) 신호와 선박의 주민번호와 같은 고유 번호를 조작하는 등 단속을 벗어나기 위한 노력도 게을리 하지 않았다.

 

외화벌이 수단으로 중국 어선에 어업권을 판매한 사실도 밝혀졌다. 대북제재위는 북한 해역에서 조업하는 중국 어선이 200척에 이르며, 어업비는 한 달에 5만 위안(843만원)이라는 증언까지 받아낸 상태다.

 

북한 소유로 추정되는 블록체인 회사도 레이더에 포착됐다. 보고서는 북한은 20171월부터 20189월까지 최소 5차례에 걸쳐 암호화폐 거래소를 해킹해 57100만달러(6467억원)를 빼돌렸다고 지적했다. 현재 해당 회사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


北, 말라버린 외화… 돌파구는 남포항
북한이 수중 비밀 송유관을 통해 유류를 남포항 내 원유 저장 시설로 옮긴 것이 유엔 안정보장이사회의 보고서를 통해 드러났다. 또 다년간의 대북제재로 말라버린 외화를 벌어들이기 위해 중국에 각종 이권을 팔아넘기고 있다는 사실도 추가로 밝혀졌다. 이는 유엔 안정보장이사회 대북제재 조항을 어긴 것이라 파장이 일 것으로 보인다.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는 12일(현지시간) 연례보고서를 통해 남포항 인근 수중 송유관 위성사진을 공개하면서 북한에 기름을 공급한 50척 이상의 불법 환적 선박과 관련 회사 160개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북제재위는 “남포항에서 금수 품목인 석탄이 수출되고 유류의 수입 또한 폭넓게 이뤄지고 있다”며 불법 활동의 허브로 남포항을 지목했다. 감시의 눈을 피하기 위한 북한의 노력도 치밀했다. 남포항에서 해상까지 연결된 수중 송유관을 통해 수입된 유류를 곧바로 해상에서 남포항 내 저장 시설로 옮겼다. 또 선박자동식별장치(AIS) 신호와 선박의 ‘주민번호’와 같은 고유 번호를 조작하는 등 단속을 벗어나기 위한 노력도 게을리 하지 않았다. 외화벌이 수단으로 중국 어선에 어업권을 판매한 사실도 밝혀졌다. 대북제재위는 북한 해역에서 조업하는 중국

北 관광산업 활성화 상승, 원산-금강산 우선 개발될 전망 분석 나와
최근 북한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움직임이 활발하게 이어지는 가운데, 김정은 위원장의 관심을 받고 있는 원산-금강산 관광 개발구가 우선 개발될 전망이란 분석이 나왔다. 11일 KDB 미래전략연구소가 발표한 북한의 관광산업 현황 및 전망이란 북한 동향분석서에선 최근 북한은 관광을 산업화하고 대내외 북한관광을 허용하는 등의 관광분야 발전을 추진하고 있다는 것이다. 과거 북한은 관광에 대해 엄격한 제한을 해왔으나 최근엔 산업으로서 인정하고 적극적으로 허용하고 있다는 것과 북한주민의 국내여행에 대해선 관혼상제(관례, 혼례, 상례, 제례를 아울러 이르는 말)의 경우에만 여행증명서로 지역이동을 허용했으나, 현재는 모집광고를 통한 유료관광을 허용하며, 외국인들의 북한관광에 대해서도 엄격한 통제가 이뤄졌으나, 현재는 외자유치를 위한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을 기울고 있다는 것. 북한은 6개의 관광개발구(무봉, 원산-금강산, 칠보산, 청수, 온성섬, 신평)와 5개의 관광산업 관련 경제개발구(압록강, 숙천, 만포, 현동, 혜산)를 지정해 관광산업 활성화 정책 추진을 보이고 있다. 등산관광, 조선말배우기관광, 노동생활체험관광 등 다양한 관광상품을 개발, 중국 투먼-북한 칠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 결국 북한에 올림픽 'ID' 제공한다
2020년 7월부터 진행되는 제32회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의 조직위원회가 각국 선수단이 대회 참가에 필요한 ID 등 전자정보를 북한에게만 제공하지 않았으나 논란이 일어나자 결국 입장을 바꿨다. 12일 일본의 대표적 통신사인 교도통신에 따르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선수단 참가 등에 관한 정보를 얻는데 필요한 ID 등을 북한 국가올림픽위원회(NOC)측에 제공했음을 밝혔다. 이 논란의 중심에 선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북한 국가올림픽위원회에게 ID제공을 하지 않았다 란 내용은 교도통신측에서 지난 10일에 보도한 도쿄올림픽 조직위가 선수단 참가와 입장권 배분 절차를 진행하기 위해 각 나라와 지역의 NOC가 필요로 하는 ID등 전자정보를 북한에만 제공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는것으로 부터 불거진 것이다. 이는 조직위원회와 각국·지역 NOC는 '엑스트라넷'이란 전용 시스템을 이용해 숙박과 대회장 접근 등에 대한 올림픽이 진행되는 동안의 관련 정보를 교환하고 있었으며, 이에 접속할 수 있는 ID등 전자정보를 북한에만 제공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교도는 10일 보도에서 조직위원회가 북한에 ID를 부여한느 방안에 대해 총리관저에 양해를 구하고 있었으나, 답변이 오지 않았음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