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5 (금)

  • 구름많음동두천 0.8℃
  • 구름조금강릉 8.0℃
  • 박무서울 5.6℃
  • 구름조금대전 7.5℃
  • 흐림대구 6.5℃
  • 흐림울산 7.7℃
  • 흐림광주 8.0℃
  • 흐림부산 7.8℃
  • 구름많음고창 8.5℃
  • 맑음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3.2℃
  • 구름많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5.2℃
  • 구름많음강진군 8.9℃
  • 맑음경주시 6.9℃
  • 흐림거제 9.5℃
기상청 제공

北 ‘제2의 고난의 행군’… 1100만 인민 영양결핍



북한이 군수용 창고를 개방했다. 지난해 홍수와 폭염이 연달아 이어지면서 올해 북한의 식략 배급량이 크게 줄었기 때문이다. 북한의 식량 생산량이 10년 만에 최저를 기록하면서 2의 고난의 행군이라는 말까지 나오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310전체 인민이 흰 쌀밥에 고깃국을 먹길 원한다며 인민생활 향상에 힘쓸 것을 내비친 바 있다. 북한 내부 소식통에 의하면, 북한은 현재 5호 창고를 개방해 쌀과 양곡 등을 분배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5호 창고의 양곡이 곧 바닥을 보일 예정이어서 2호 창고 개방 시기도 머지않은 것으로 관측된다. 2호 창고는 전쟁에 대비한 비축식량 창고로, 1990년대 고난의 행군 시기에도 개방하지 않았을 정도로 북 정권 수뇌부에서 중시하는 곳이다.

 

이미 김 위원장 집권 이후 몇 차례 2호 창고를 개방한 전력이 있는 만큼, 최악의 식량난에 처한 북한이 2호 창고를 개방하는 것은 시간문제라는 분석이다. 최근 UN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UN's 2019 North Korea Needs and Priorities report), 북한 주민의 44%1,100만명이 영양실조 상태에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프라빈 애그러월 WFP 평양소장은 11일 인터뷰에서 북한의 연간 곡물 생산량이 540~560t에서 지난해 490t으로 뚝 떨어졌다고 했다. 김성 유엔 주재 대사는 지난달 유엔에 긴급식량 지원을 요청하기도 했다.

 

UN은 해당 보고서에서 북한이 식량난을 타계하기 위해서는 약 12000만달러의 원조가 있어야 한다고 적시했다. 김 위원장이 하노이 회담 전 밝혔던 경제발전과 인민생활 향상보다 더 절박한 혁명임무는 없다는 말이 정말 절박하게 다가오는 이유이다



北 관광산업 활성화 상승, 원산-금강산 우선 개발될 전망 분석 나와
최근 북한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움직임이 활발하게 이어지는 가운데, 김정은 위원장의 관심을 받고 있는 원산-금강산 관광 개발구가 우선 개발될 전망이란 분석이 나왔다. 11일 KDB 미래전략연구소가 발표한 북한의 관광산업 현황 및 전망이란 북한 동향분석서에선 최근 북한은 관광을 산업화하고 대내외 북한관광을 허용하는 등의 관광분야 발전을 추진하고 있다는 것이다. 과거 북한은 관광에 대해 엄격한 제한을 해왔으나 최근엔 산업으로서 인정하고 적극적으로 허용하고 있다는 것과 북한주민의 국내여행에 대해선 관혼상제(관례, 혼례, 상례, 제례를 아울러 이르는 말)의 경우에만 여행증명서로 지역이동을 허용했으나, 현재는 모집광고를 통한 유료관광을 허용하며, 외국인들의 북한관광에 대해서도 엄격한 통제가 이뤄졌으나, 현재는 외자유치를 위한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을 기울고 있다는 것. 북한은 6개의 관광개발구(무봉, 원산-금강산, 칠보산, 청수, 온성섬, 신평)와 5개의 관광산업 관련 경제개발구(압록강, 숙천, 만포, 현동, 혜산)를 지정해 관광산업 활성화 정책 추진을 보이고 있다. 등산관광, 조선말배우기관광, 노동생활체험관광 등 다양한 관광상품을 개발, 중국 투먼-북한 칠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 결국 북한에 올림픽 'ID' 제공한다
2020년 7월부터 진행되는 제32회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의 조직위원회가 각국 선수단이 대회 참가에 필요한 ID 등 전자정보를 북한에게만 제공하지 않았으나 논란이 일어나자 결국 입장을 바꿨다. 12일 일본의 대표적 통신사인 교도통신에 따르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선수단 참가 등에 관한 정보를 얻는데 필요한 ID 등을 북한 국가올림픽위원회(NOC)측에 제공했음을 밝혔다. 이 논란의 중심에 선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북한 국가올림픽위원회에게 ID제공을 하지 않았다 란 내용은 교도통신측에서 지난 10일에 보도한 도쿄올림픽 조직위가 선수단 참가와 입장권 배분 절차를 진행하기 위해 각 나라와 지역의 NOC가 필요로 하는 ID등 전자정보를 북한에만 제공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는것으로 부터 불거진 것이다. 이는 조직위원회와 각국·지역 NOC는 '엑스트라넷'이란 전용 시스템을 이용해 숙박과 대회장 접근 등에 대한 올림픽이 진행되는 동안의 관련 정보를 교환하고 있었으며, 이에 접속할 수 있는 ID등 전자정보를 북한에만 제공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교도는 10일 보도에서 조직위원회가 북한에 ID를 부여한느 방안에 대해 총리관저에 양해를 구하고 있었으나, 답변이 오지 않았음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