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3 (목)

  • 맑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9.1℃
  • 맑음서울 27.6℃
  • 맑음대전 28.6℃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2.9℃
  • 구름많음광주 27.2℃
  • 맑음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4.7℃
  • 맑음강화 25.6℃
  • 구름조금보은 28.5℃
  • 맑음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5.4℃
  • 맑음경주시 27.6℃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격화되어 가는 홍콩시위 범죄인 인도 법안 반대 목소리 높여간다

홍콩시민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포기할 때 까지 시위를 계속하겠다고 분노
갈등의 원인 범죄인 인도 법안과 일국양제는 무엇인가?



홍콩시민들이 일어났다.
이들은 중국의 '범죄인 인도 법안' 개정을 반대하며 현 국가주석인 시진핑이 포기할때 까지 시위를 계속한다며 경찰과의 무력충돌까지 일으키고 있다. 시민들이 경찰과의 무력충돌을 감행하게 만들고 홍콩 정부가 강경하게 밀어 부치는 법안 '범죄인 인도 법안'이란 도대체 무엇인가?

13일(현지시간) 홍콩의 언론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에 따르면 지난 주말(약 8일~9일경)동안 홍콩시민 100만 명이 집회에 참석하고 이어 12일에도 수 만명이 홍콩 국회를 포위하는 등의 시위가 계속 이어지고, 경찰들은 시위대의 진압을 위해 최루탄, 고무탄, 물대포를 쏘는 등의 강경대응을, 이에 맞서 시민들은 쇠파이프를 휘두르며 맞서다 약 72명이 부상을 당했고 시위의 수위가 더욱 강해지면서 본래 12일 예정된 법안 심의는 연기되는 결과를 만들었다.

이 결과는 시위대의 1차적인 승리로 돌아왔지만 홍콩 행정수반인 캐리 람 행정장관은 이번 시위를 조직된 폭동으로 규정하고 최대 10년 징역형에 처할수 있다고 경고한 데 이어, 이번달 안에 법안 처리를 강행할 예정이라고 해 이들의 충돌과 갈등은 이어질것으로 예측된다.

이번 시위의 원인으로 꼽혀지는 범죄인 인도 법안을 알기에 앞서 이들의 절대적인 갈등의 원인으로 보이는 일국양제의 제도부터 알아볼 필요가 있다.

일국양제(一國兩制)란 하나의 국가, 두개의 제도란 뜻으로 중국의 홍콩과 마카오 통칙의 원칙이며 대만통일의 원칙으로도 알려져 있다. 좀더 상세하게 표현을 하자면 중국의 대륙과 홍콩, 마카오, 대만은 분리될 수 없는 하나의 국가로 중화인민공화국(중국)이 국가의 주체이며 중화인민공화국 정부가 중국 전체를 대표하는유일한 합법 정부이며, 대만은 자치권을 가진 지방정부란 기본 전제를 깔고 있다.

홍콩은 영국에서 중국으로 반환되어 중국의 일부가 되어도 정치적으론 공산독재가 아닌 민주주의 체제를 경제적 사회주의가 아닌 자본주의 체제를 50년 동안 유지할 수 있는 내용과 함께 홍콩에 자치권을 허가받는 핵심이 담겨져 있었다.

하지만 홍콩이 중국에 반환된 이후 처음의 약속과 달리 중국 공산당 정부측은 홍콩 행정장관 및 입법원 선거에 개입하는 등 내정간섭으로 홍콩의 자치와 기존 체제를 인정하는 향인치향과 일국양제의 원칙을 훼손하고 이로인해 2014년 홍콩에선 우산혁명이라 알려진 민주화 시위를 일으켰으나 경찰들의 강경대응으로 인해 근본적인 목적을 달성치 못한 미완의 혁명이란 평으로 마무리 된 전적이 있다.

이번 시위 역시 일국양제를 제대로 지켜지지 않고 있다는 분노와 함께 범죄인 인도 법안이 통과될 경우 중국이 반중 인사 또는 인권운동가 등을 본토로 송환하도록 악용할 수 있다는 우려와 함께 홍콩시민들은 역사적으로도 비슷한 과정을 겪은 한국에도 도움과 관심을 받기 위해 한국어로 현재상황을 알리는 글을 SNS등으로 올리고 있다.

격화되어 가는 홍콩시위 범죄인 인도 법안 반대 목소리 높여간다
홍콩시민들이 일어났다. 이들은 중국의 '범죄인 인도 법안' 개정을 반대하며 현 국가주석인 시진핑이 포기할때 까지 시위를 계속한다며 경찰과의 무력충돌까지 일으키고 있다. 시민들이 경찰과의 무력충돌을 감행하게 만들고 홍콩 정부가 강경하게 밀어 부치는 법안 '범죄인 인도 법안'이란 도대체 무엇인가? 13일(현지시간) 홍콩의 언론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에 따르면 지난 주말(약 8일~9일경)동안 홍콩시민 100만 명이 집회에 참석하고 이어 12일에도 수 만명이 홍콩 국회를 포위하는 등의 시위가 계속 이어지고, 경찰들은 시위대의 진압을 위해 최루탄, 고무탄, 물대포를 쏘는 등의 강경대응을, 이에 맞서 시민들은 쇠파이프를 휘두르며 맞서다 약 72명이 부상을 당했고 시위의 수위가 더욱 강해지면서 본래 12일 예정된 법안 심의는 연기되는 결과를 만들었다. 이 결과는 시위대의 1차적인 승리로 돌아왔지만 홍콩 행정수반인 캐리 람 행정장관은 이번 시위를 조직된 폭동으로 규정하고 최대 10년 징역형에 처할수 있다고 경고한 데 이어, 이번달 안에 법안 처리를 강행할 예정이라고 해 이들의 충돌과 갈등은 이어질것으로 예측된다. 이번 시위의 원인으로 꼽혀지는 범죄인 인도 법안을 알기에

커피숍 창업, 로열티와 인테리어비에 울지 말고 모모커피로 수익 증대의 꿈을
식사 후 마시는 진한 커피는 일상이 됐다. 점심시간에 삼삼오오 짝을 이뤄 커피를 사는 직장인, 여행지에 가서 커피를 마시며 담소를 나누는 풍경은 익숙하다. 지난 2017년 우리나라 커피 시장 규모는 11조 7397억 원으로 성장했다. 커피 시장 성장세는 계속된다는 전망이 우세하지만 다른 쪽에서는 종잣돈을 탈탈 털어 커피숍을 열었다가 허덕이는 사례도 많다. 커피전문점 포화 속에서 정말 커피숍을 오픈하고 싶다면 어떤 조건을 고려해야 할까. 진짜 고객이 몰리고 매상 걱정 없는 커피숍은 어디에 열어야 할까. 모모커피 김병찬 대표이사로부터 자세히 들어보자. 인테리어 싹 고치는 커피전문점, 점주에겐 피눈물 커피숍 창업은 거액이 들어간다. 제법 이름이 있는 체인점을 낸다면 최소 1억 원 이상, 많으면 수억 원의 비용이 필요하다. 그 안에는 브랜드 사용에 따른 로열티비, 마케팅과 광고비, 가맹비, 인테리어비가 있다. 계약에 따라 내는 비용이면서도 절약할 수 있는 비용. 모모커피 체인점의 가맹점 계약 조건은 어떨까. “현재 건물의 구조를 완전히 바꾸지 않고 재활용합니다. 창업자들에게는 가맹비나 인테리어 비용도 큰 부담이니까요. 제가 관여해서 유지해도 좋은 인테리어는 살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