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5.3℃
  • 천둥번개서울 24.0℃
  • 구름많음대전 21.8℃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3.1℃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3.3℃
  • 흐림제주 23.7℃
  • 맑음강화 24.3℃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0.6℃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전국방방곡곡

강원도 사후면세점 개장, 즉시 환급제로 주목

창업마인드로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사후면세점은 유럽에서 발달했다. 사후면세점에서 물건을 사면 부가가치세와 소비세를 환급받을 수 있다. 이렇게 창출된 매출은 지역경제를 일으킨다.

 

외국에서 사후면세점을 이용할 때 불편한 점이 있다. 공항에 도착해 출국 전 부가가치세와 소비세를 환급받는 과정이다.

 

비행기에 오르기 전 환급 절차를 밟아야 부가가치세와 소비세를 돌려받을 수 있다. 세금 환급 전용 계산대에서 서류와 영수증을 제출해야 텍스 리펀(tax refund)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강원항공 사후면세점은 이러한 번거로운 절차를 개선했다. 바로 ‘즉시 환급제’를 도입한 것이다. 강원항공 사후면세점에서 물건을 구입한 즉시 세금을 환급받을 수 있다. 당연히 외국인 관광객들의 선호도는 높다.

 

 

안봉순 강원항공 사후면세점 대표는 “한류열풍으로 한국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많다. 여러 미디어의 영향으로 강원 춘천시에 오는 외국인 관광객도 증가하고 있다”라며 “춘천시를 거치는 곳이 아닌 숙박을 하며 머무를 수 있는 관광지로 발돋움하기 위해 사후면세점 사업을 추진했다”라고 밝혔다.

 

강원항공 사후면세점은 오픈 초기에 안정적인 궤도에 정착하고자 파격적인 결정을 내렸다. 내국인 관광객도 강원항공 사후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다.

 

지역사회와 상생

강원도는 지리적으로 교통이 불편하다. 산이 많기 때문에 육로로는 응급상황에 빨리 대처하기 어렵다. 헬기를 이용하는 것이 가장 효율적이다. 안봉순 대표 지난 2007년 춘천시 동면 장학리에 강원항공을 창립했다. 이어 2009년 강원도 최초로 제1호 민간헬기가 취항했다.

 

 

강원항공은 항공화물 운송, 전세기 운항, 헬기관광, 항공촬영 등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특히 산불 진압, 응급환자 수송 등을 하며 최전선에서 강원도의 안전을 사수하고 있다.

 

지난 2011년 무인비행선 취항과 운영 신고를 마친 것도 눈길을 끈다. 하늘을 나는 무인비행선은 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한다. 광고 효과가 뛰어나 기업들이 애용하는 홍보 수단이다. 각종 행사, 축제, 이벤트 등에 쓰이며 꽃가루 투하, 오색연막, 특수음향 등 강력한 특수 효과를 줄 수 있어 깊은 인상을 남긴다. 다양한 각도로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어 원하는 콘텐츠를 만들 수 있다.

 

안봉순 대표는 “우리가 앞에 나서서 지역경제 발전에 일조하기 위한 사업을 다루고 있다”라며 “지역주민이 일자리를 제공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회사의 이익을 남기는 것보다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에 더 큰 의미를 두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베트남에 도시농업 자율재배시스템 공급
(평화데일리뉴스)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인 하나로팜이 베트남에 한국형 스마트시티 도시농업의 자율재배시스템을 본격 도입한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하나로팜이 지난 달 베트남 꽝남성의 땀끼시청에서 현지기업인 디앤피, 에듀넷과 스마트팜 기술을 기반으로 베트남 산삼인 옥린삼 재배 및 가공 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로팜은 내년 상반기부터 디앤피, 에듀넷과 함께 꽝남성의 땀끼시 옥린 지역에 200헥타르에 이르는 옥린삼 농장 건설을 시작할 예정이다. 베트남 정부로부터 100억동(한화 약 5억원) 상당의 현금 지원 및 50년에 걸친 토지 투자로 진행된다. 하나로팜은 고지대에서 자라는 옥린삼을 인공재배 육묘농장 형태의 스마트팜 기술을 활용해 재배하고 유통 효율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또한 노지에서 수년을 커야하는 인삼의 안정적인 재배를 위해 ICT 기술이 활용된 외부환경 조절시스템을 개발, 적용할 예정이다. 하나로팜은 이에 따른 서비스 가치가 연간 9000억동(한화 약 480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옥린삼은 해발 1200미터 이상 1800미터 미만의 고산지역에서만 자라며, 고려인삼보다 사포닌 성분이 많은 것이 특징


수원 화령전 운한각·복도각·이안청, 안성 칠장사 대웅전 보물 지정
문화재청은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한 수원 화령전 운한각·복도각·이안청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2035호로, 경기도 유형문화재 제114호인 칠장사 대웅전을 안성 찰장사 대웅전으로 명칭을 바꿔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2036호로 지정했다. 또한, 전남 나주시에 위치한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2호인 '나주 금성관'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예고했다. 현재 사적 제115호로 지정된 수원 화령전은 화성 축조(1793~1796)를 주도했던 조선 22대 임금 정조(1752~1800)가 승하한 후 어진을 모실 영전으로 사용하기 위해 1801년에 건립되었다. 이 화령전은 전주 위치한 경기전과 함께 궁구러 밖에 영전을 모신 드문 사례로서 정조 이후의 모든 왕이 직접 이곳을 방문해 제향하였다는 점에서 그 위상이 매우 높다. 운한각과 복도각, 이안청은 수원 화령전 내에 위치한 중심 건축군으로 ㄷ자형으로 배치되어 있다. 운한각은 화령전의 중심인 정전(正殿)이고, 운한각 앞면을 바라보고 서 있는 건물이자 불가피한 상황에 어진을 잠시 봉안하는 장소로 이용된 이한청, 두 건물을 잇는 통로가 복도각이다. 수원 화령전 운한각·복도각·이안청 이 세건물은 다른 문화재들과는 다르게 별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