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0 (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3.0℃
  • 서울 22.2℃
  • 박무대전 23.5℃
  • 박무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4.9℃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5.2℃
  • 구름조금고창 24.2℃
  • 구름많음제주 24.2℃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2.1℃
  • 구름조금금산 21.7℃
  • 구름조금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2.3℃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전국방방곡곡

남북 산림협력 본격화에 대비한다

파주 남북산림협력센터 착공식 진행
이화순 부지사, 평화시대에 걸맞는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의 중심 기원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4일 오전 파주 탄현면 성동리에서 열린 '남북산림협력센터 착공식'에 참석해 성공적인 건립을 기원하며 평화시대에 걸맞은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의 중심 역할을 해주길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선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 윤후덕·박정 국회의원, 김재현 산림청장, 최종환 파주시장을 비롯한 민간단체, 지역주민 등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남북산림협력 추진경과 보고, 평화와 안전기원 등불 점등식, 평화목 기탁식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화순 부지사는 “남북산림협력센터가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의 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기도 역시 남북 산림협력사업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남북산림협력센터’는 향후 산림협력 본격화에 대비해 북한과의 접근이 용이한 경기북부 파주시에 조성되며, 스마트양묘장과 관리동 등 다목적 기능이 갖춰진 종합 거점이 될 예정이다.





2019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티켓 전석 매진
(평화데일리뉴스) 더블유씨엔코리아는 2019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내한공연의 티켓이 전석 매진됐다고 밝혔다. 클래식계를 대표하는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세계적인 지휘자 크리스티안 틸레만이 2016년 이후 3년 만에 한국을 찾는다. 이번 공연을 주최하는 더블유씨엔코리아는 11월 1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크리스티안 틸레만의 공연이 열린다고 밝혔다. 힘 있는 지휘로 청중을 사로 잡을 크리스티안 틸레만과 그들의 음악성으로 역사와 전통을 증명하는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만남은 음악계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177년이 넘는 시간 동안 변함없는 사운드로 전통성과 보수성을 유지하며 단체의 유서 깊은 역사와 관록을 자랑하고 있다. 크리스티안 틸레만 역시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추며 정확하고 흔들림 없는 지휘와 음악적 해석으로 전 세계 음악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으며 현재 드레스덴 국립 오페라 극장의 수석 지휘자이자 잘츠부르크 부활절 축제의 음악감독으로 활약 중이다. 이번 11월 1일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크리스티안 틸레만이 선보일 곡은 안톤 브루크너의 교향곡 제8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