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맑음동두천 23.6℃
  • 구름조금강릉 21.8℃
  • 구름많음서울 24.6℃
  • 대전 22.9℃
  • 대구 23.4℃
  • 울산 24.2℃
  • 광주 24.1℃
  • 부산 24.3℃
  • 흐림고창 24.9℃
  • 흐림제주 30.6℃
  • 구름많음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5.9℃
기상청 제공

전국방방곡곡

올해로 100회를 맞이하는 전국체전의 과거부터 현재까지

첫 전국체전은 항일운동으로서....
올해로 제100회 전국체전. 100년의 상징성과 미래 100년의 출발점이란 비전을 실현을 위해

 

1920년 7월 한반도 서울에는 제1회 조선야구대회가 진행되었었다.
이 경기가 바로 올해로 100회를 맞이하는 전국체전의 뿌리가 되는 단일종목행사였다.

 

항일운동의 일환으로서 시작된 야구대회는 시간이 흘러 그 규모를 키워나가기 시작하고 1934년 조선체육대회 창립 15주년을 기념해 개최된 전조선종합경기대회에서 야구만이 아닌 4개의 종목이 추가된 5종목의 대회가 진행되며 이후 성공적으로 경기가 마무리된 후 다양한 종목의 추가와 함께 대회의 규모역시 커져가며 선수들의 역량 또한 키워지고 일본과 겨루는 종목이 매칭되면 일본을 제치는 등 항일에 대한 정신적 승리를 보였지만 일제의 탄압으로 인해 1938년 조선체육회는 강제해산, 전조선경기대회 또한 제18회 대회를 마지막으로 중지되었다.

 

항일운동의 일환으로서 시작된 한반도의 체육대회는 일본의 압제에 대한 정신적인 승리로 이끌어내는 일련의 계기점이기도 했지만 일제의 탄압으로 인해 강제적으로 중단되었고 이후 광복을 맞이하며 이에 대한 국민들의 감격은 체육인들에게도 이어지고 이 기쁨은 민족스포츠 대회의 부활로 이어졌으며 1945년 12월경 자유해방 경축 전국종합경기대회인 제26회 전국체육대회가 개최되었으며 이 체육대회는 남북으로 분열되기전에 이뤄진 마지막 전국체전이었다.

 

한반도의 아픈역사인 6.25전쟁이 발발한 1950년대는 전국대회 틀이 잡힐 무렵이었으며 이 전쟁으로 인해 제31회 전국체전은 열리지 못한 아쉬움을 가지고 있지만, 항일운동의 일환으로서 시작했던 체육인들의 열정과 투지는 1951년 광주에서 개최된 제32회 전국체전을 치룰정도로 대단했으며, 이를 계기로 국제올림픽위원회를 비롯한 각국 스포츠계에 알려지고, 이에 감격한 세계 스포츠인들의 격려를 보냈다고 전해진다.

 

1953년 휴전이후 사회적으로 안정됨에 따라 체육대회의 질 또한 충실해지고 양적으로도 대형화되고 서울에서만 실시되었던 전국체전은 중앙과 지방의 체육발전을 도모한다는 취지아래 각 지방도시에서 개최되며 스포츠의 전국적인 보급 발전에 이바지하며 현재로 이어지고 올해로 제100회를 맞이하는 전국체전은 서울에서 게최되며 제1회 전조선야구대회가 개최된 서울이란 점에 대해선 기막힌 우연의 일치이며 첫 시작과 100회를 맞이하는 장소가 동일하다는 점에선 깊은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바라본다.

 

대한민국 체육사의 한 획을 긋는 제100회 전국체전은 최초의 개최지인 서울에서 100년의 상징성을 가리고 미래 100년의 출발점이란 비전을 실현하기 위한다는 취지로 유치되었으며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이뤄지며 잠실 종합운동장 등 69개의 경기장에서 실시된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한국인공지능협회,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마이크로소프트 서비스 활용 산업지능화 뉴딜 사업’ 속도 낸다
(데일리뉴스) 한국인공지능협회가 지난 6일 서울 종로구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산업지능화뉴딜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판 뉴딜사업의 일환인 ‘산업지능화’ 국가 전략에 부응하고 마이크로소프트 서비스를 활용한 산업지능화뉴딜 사업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전통 산업에 인공지능을 도입해 보다 큰 사회·경제적 가치를 생산하고 전통산업군의 수요기업 및 AI 기술 공급기업 간 비즈니스 매칭으로 새로운 산업지능화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수요 기업과 공급 기업의 과제를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 기업 지원 정책을 활용한 인공지능 기업 발굴 및 성장과 해외 진출을 지원한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교육서비스와 협회의 자격제도를 활용한 인공지능 융합 인재 양성과 세미나·워크숍·전시회·경진대회·공동 마케팅 등 기타 협력 활동과 기존 산업뿐 아니라 모든 분야에서 개방형 AI 생태계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 한국인공지능협회 김현철 회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협회가 함께 협력해 AI 기업의 발굴과 성장, 새로운 AI 사업 모델 개발로 한국의 디지털 뉴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드림셰어링-큐에스택, 암 경험자 라이프스타일 개선 위한 기술지원 사업 MOU 체결
(데일리뉴스) 사회적협동조합 드림셰어링과 큐에스택이 암 경험자들의 라이프스타일 개선을 위한 기술지원 사업 관련해 MOU를 지난 8월 6일 큐에스택 본사에서 체결했다. 드림셰어링과 큐에스택은 이번 MOU를 기반으로 암 경험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암 관련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 사업도 진행할 계획이다. 드림셰어링과 큐에스택은 이번 MOU를 통해 암 경험자들의 일상에서 겪는 어려움을 기술적 관점에서 해결하고자 하며 이를 통해 양 사가 함께 사업 발굴을 통한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하고자 한다. 특히 큐에스택의 BT/NT/IT 융합기술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개발한 스마트 일회용 스크리닝 키트를 활용한 사업을 드림셰어링의 암 관련 생태계 네트워크와 연결해 여러 비즈니스 환경의 구축을 준비 중이다. 드림셰어링은 현재 고양시에 위치한 암 환우 사회복귀 및 창업 육성 시설인 리본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국내 최초 암 테마 메이커스페이스 사업도 참여기관으로 운영 중이다. 큐에스택은 경기도 군포시에 위치하며 BT/NT/IT분야의 석 박사급 연구인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스크리닝 키트 시장에 새로운 혁신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에는 QR코드 기반의 소변 내 4가지 바이오마커를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