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흐림동두천 16.8℃
  • 흐림강릉 19.5℃
  • 흐림서울 18.0℃
  • 흐림대전 17.8℃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9.2℃
  • 흐림광주 18.6℃
  • 흐림부산 19.6℃
  • 흐림고창 16.9℃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7.5℃
  • 흐림보은 17.1℃
  • 흐림금산 14.8℃
  • 흐림강진군 20.5℃
  • 구름많음경주시 19.4℃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평화가 경제다

UAE 파이오니어 시멘트, 조지아에서 2억달러 규모 그린필드 시멘트 프로젝트 착수

 

 

만 소재 레이수트 시멘트의 자회사인 UAE의 파이오니어 시멘트 인더스트리즈가 동유럽 조지아에 연간 120만톤 역량의 통합 시멘트 공장을 준비 중에 있다.

파이오니어 시멘트는 이 프로젝트에 주요 원자재를 공급하게 될 조지아 석회석 광산의 채굴권을 소유하고 있다. 회사는 성명을 통해 이번 조지아 프로젝트로 파이오니어 시멘트는 중동을 벗어나 대규모 인프라 성장 가능성이 있지만 시멘트 원료와 고품질 시멘트가 부족한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장은 석회석 광산에 인접한 트빌리시 인근에 위치한다. 프로젝트와 관련한 부채 및 지분 조정은 최근 마무리 중이며 건설은 2019년 4분기에 시작된다.

프로젝트의 가치는 2억달러 규모로 추정된다.

조이 고스 RCC 그룹 CEO는 “아프리카 및 인접 국가들에 특히 중점을 두고 공격적이고 야심 찬 확장 전략을 개시하였으며 이러한 맥락에서 파이오니어 시멘트 조지아 공장 건설은 중요한 지리적 다각화를 상징한다”고 말했다.

B.S.라잔 파이오니어 시멘트 상무이사는 이 프로젝트에 대해 "조지아 확장은 성장 잠재력과 새로운 도전을 위해 다각화된 시장 진출을 시작했다는 점에서 파이오니어와 모기업인 레이수트에게 중요한 역사적 사건이다. 이번 프로젝트가 지역 및 글로벌 시장에서 우리의 공격적인 확장 전략을 강화 및 보완하고 광범위한 지리적 범위에서 많은 경제국들의 개발 파트너로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레이수트의 조지아 확장은 회사가 3000만달러 투자로 오만에 새로운 그라인딩 시설을 건설하기 위해 두큼 컴퍼니 항구와 토지 임대 계약 및 터미널 서비스 계약을 체결한 것과 때를 같이 한다. 두큼 공장은 현지 및 지역시장에서 공격적인 확장 전략의 일환으로 현재 건설 중에 있다.

레이수트는 올해 동아프리카에서 MSG 그룹과 제휴해 소말릴란드 베르베라에 4000만달러 규모 시멘트 그라인딩 시설을 준비 중이며 6000만달러 가치의 소하르 시멘트 팩토리를 인수했다.


UAE 파이오니어 시멘트, 조지아에서 2억달러 규모 그린필드 시멘트 프로젝트 착수
만 소재 레이수트 시멘트의 자회사인 UAE의 파이오니어 시멘트 인더스트리즈가 동유럽 조지아에 연간 120만톤 역량의 통합 시멘트 공장을 준비 중에 있다. 파이오니어 시멘트는 이 프로젝트에 주요 원자재를 공급하게 될 조지아 석회석 광산의 채굴권을 소유하고 있다. 회사는 성명을 통해 이번 조지아 프로젝트로 파이오니어 시멘트는 중동을 벗어나 대규모 인프라 성장 가능성이 있지만 시멘트 원료와 고품질 시멘트가 부족한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장은 석회석 광산에 인접한 트빌리시 인근에 위치한다. 프로젝트와 관련한 부채 및 지분 조정은 최근 마무리 중이며 건설은 2019년 4분기에 시작된다. 프로젝트의 가치는 2억달러 규모로 추정된다. 조이 고스 RCC 그룹 CEO는 “아프리카 및 인접 국가들에 특히 중점을 두고 공격적이고 야심 찬 확장 전략을 개시하였으며 이러한 맥락에서 파이오니어 시멘트 조지아 공장 건설은 중요한 지리적 다각화를 상징한다”고 말했다. B.S.라잔 파이오니어 시멘트 상무이사는 이 프로젝트에 대해 "조지아 확장은 성장 잠재력과 새로운 도전을 위해 다각화된 시장 진출을 시작했다는 점에서 파이오니어와 모기업인 레이수트에게 중요한 역사적 사건이다.

충남 농업기술원, 왕대추로 첫 해외 수출길 가능성 엿본다
충청남도 농업기술원은 왕대추 판로 확대와 우수농산물 홍보를 위해 청양 왕대추를 동남아시아 지역으로 시범 수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왕대추 시범 수출은 국내 첫 사례로, 청양 왕대추의 수출 가능성을 파악하기 위해 농촌진흥청 지원을 받아 추진되었으며, 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16일 말레이시아로 21일 홍콩으로 각각 200kg의 청양 왕대추를 시범 수출했다. 아울러 현지인 대상 홍보 판촉행사를 진행해 말레이시아·홍콩 지역의 소비자 반응에 따라 베트남과 싱가포르에서도 판촉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왕대추는 아삭한 식감과 높은 당도를 함유하고 있어 생과용 대추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충청남도내 왕대추 주산지는 청양·부여 지역 일대로 국내 재배면적의 70% 이상을 차지하며, 특히 해발고도가 높은 청정지역에서 자란 청양 왕대추는 높은 당도로 소비자들에게 각광받고 있어 최근 각종 대형마트에서도 출하하고 있다. 도 농업기술원 서정석 연구사는 "선호하는 과일 크기, 포장 규격 등 수출 대상국의 소비 동향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내년 본격적인 수출에 앞서 판로 확대를 위한 현지화 전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도 농업기술원은 왕대추 품질 향상


죽이야기 임영서 대표, 자전적 모노드라마 ‘광대의 꿈’ 연극 주인공 화제
죽이야기를 운영하는 (주)대호가 임영서 대표가 연극의 주인공으로 나선다. 어릴 적 꿈을 바탕으로 구성된 모노드라마 ‘광대의 꿈이 31일부터 4일간 대학로 창조소극장에서 공연한다. 이 작품은 임영서 대표가 어릴 적의 꿈이던 ‘배우’에 대한 동경과 시련 그리고 다양한 삶의 역경을 극복해 나가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상당부분 실제 임 대표의 지난 스토리가 투영됐고, 대본 역시 직접 만들어 재미와 감동을 더한다.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배우가 꿈이던 영서는 어린 시절 배우가 되겠다고 아버지에게 말씀드렸다가 혼만 나다가 음악 선생님의 말씀에 배우의 꿈을 찾는다. 어머니는 항상 영서의 곁에서 아버지에게 설득을 하지만 아버지의 무지한 ‘농부의 길’을 막는 것은 불가능해 보였다. 영서는 배우의 길을 걸으면서 여러 가지 일을 한다. 광대가 되기 위해 각설이패에 들어가서 각설이도 해보고 약장수도 해보지만 배우의 길은 험난하기만 했다. 어느 날 영서는 약장수의 패거리에서 약을 팔다가 단속반이 뜨는 바람에 도망을 치다 그만 교통사고를 당한다. 영서가 공연하는 날 매일 같이 찾아준 영서의 팬 지영... 오랜 시간이 흐른 후, 영화 섭외 등 많은 일들이 일어나기 시작한다. 물론 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