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5.8℃
  • 구름많음강릉 9.8℃
  • 구름조금서울 8.7℃
  • 흐림대전 8.1℃
  • 흐림대구 8.2℃
  • 흐림울산 9.5℃
  • 연무광주 9.3℃
  • 흐림부산 10.7℃
  • 흐림고창 6.5℃
  • 흐림제주 12.6℃
  • 구름많음강화 7.2℃
  • 흐림보은 7.7℃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10.7℃
  • 흐림경주시 9.1℃
  • 흐림거제 10.7℃
기상청 제공

평화가 경제다

한전,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 원화 지속가능채권 발행

최근 채권시장 수급불안 불구, 전력채 유통수익률 대비 저리로 발행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스타트업 지원, 친환경 발전설비 투자 용도로 활용

 

 

한국전력은 지난 10월 24일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로 2000억원 규모의 원화 지속가능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하였다.

지속가능채권은 일자리 창출, 저소득층 지원 등 사회적 가치 및 친환경 프로젝트에 투자하는데 한정시키는 특수목적채권이다.

이날 한전이 발행한 원화 지속가능채권은 3년물 1000억원, 5년물 400억원, 30년물 600억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발행금리는 전력채 유통수익률 대비 평균Basis Point=0.01% 이상 낮은 1.482%(3년물), 1.646%(5년물), 1.709%(30년)으로 국내에서 원화로 발행된 에너지 기업 환경·사회적책임·지배구조 채권 중 역대 최저 수준이다.
Environment, Social Responsibility, Governance 란 환경,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등을 투자 의사결정의 주요 기준으로 삼는 투자자들을 총칭한다.

이번 발행은 최근 미중 무역갈등 장기화, 일본 경제보복 등 대외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에도 불구하고 한전의 펀더멘탈에 대한 투자자들의 신뢰와 한전 채권에 대한 높은 투자수요를 확인한 계기가 되었다.

지속가능채권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을 기존 채권에 대한 차환과 국내외 태양광 및 풍력발전 사업, 전기 자동차 충전 인프라 구축사업, 중소기업 스타트업 지원, 일자리 창출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한전은 올해 상반기 5억달러 규모의 해외 그린본드를 발행한데 이어 이번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로 지속가능채권 발행에 성공함으로써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뿐만 아니라 조달재원 다변화를 통한 저금리 조달로 금융비용 절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IT보조기기 지원사업 서른다섯 번째 이야기 공개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과 서울시동남보조기기센터가 IT보조기기 지원사업의 서른다섯 번째 이야기를 지난 17일 공개했다. 코스콤이 후원하는 ‘2019 맞춤형 IT보조기기 지원사업’은 서울, 경기, 부산지역에 거주하는 장애인을 대상으로 총 66명의 이용자에게 143점의 보조기기가 지원했다. 서울·경기 지역은 서울시동남보조기기센터, 부산지역은 부산광역시보조기기센터가 수행하였고, 1·2차로 나눠서 진행되었다. 그 중 서울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이한결(25세) 학생에 관련된 내용이다. 이씨는 친구들이랑 놀러 갔다가 다이빙을 잘못해서 장애가 생겼다. 지난 2019년 4월 말 상담 중 너무 덤덤하게 얘기하는 모습에 내색은 하지 않았지만, 상담자 입장에서 당황했던 기억이 있다. 장애가 발생하고 나서 불과 2년도 채 되지 않았지만, 이미 장애를 수용하고 빨리 사회로 나아가 다시 본인의 할 일을 하기 위해 모든 준비를 마친 사람처럼 느껴졌기 때문이다.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은 보통 장애를 수용하기까지 짧게는 3~5년, 길게는 10년 이상이 걸린다. 동반했던 보호자의 말을 빌리자면, 누나의 역할이 큰 몫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씨는 2년간의 병원 생활 그리고 퇴원, 이제 복학을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