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5 (화)

  • 맑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20.9℃
  • 구름조금서울 16.6℃
  • 구름많음대전 19.0℃
  • 맑음대구 18.7℃
  • 맑음울산 18.5℃
  • 맑음광주 18.8℃
  • 맑음부산 19.1℃
  • 구름조금고창 18.5℃
  • 구름조금제주 19.7℃
  • 맑음강화 15.8℃
  • 구름많음보은 17.1℃
  • 구름많음금산 16.5℃
  • 맑음강진군 19.0℃
  • 맑음경주시 19.1℃
  • 맑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전국방방곡곡

다가오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 기념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 개최

 

11월 25일부터 26일 2일간 실시되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를 기념해 외교부가 특별 부대행사로 11월 25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을 개최한다.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은 4차 산업혁명 시대 글로벌 성장동력인 문화 콘텐츠를 주제로 창작 정보통신기술(IT)를 활용한 확산 교육에 대한 노하우와 비전을 아세안과 공유하는 정상급 국제행사다.

 

이번 행사에선 4차 산업혁명시대 글로벌 성장동력인 문화콘텐츠(음악·영화 등 예술창작 분야) 및 IT(정보통신기업·인터넷 플랫품 등)를 활용한 확산 분야에 대한 노하우와 비전을 아세안과 공유하는 정상급 국제행사로서 미래세대 문화예술 교육분야의 민관 관계자와 우리 시민 등 약 600여명이 참여한다.

 

제1 분과회의에는 K-POP의 글로벌 성장을 이끌고 있는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대표 방시혁, 세계적인 인터넷 엔터테이먼트 서비스 넷플릭스의 창립자 겸 최고경영자인 리드 헤이스팅가, 제2 분과회의에는 인터넨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를 출범시킨 SK텔레콤 대표 박정호,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미니언스의 감독 피에르 코팽, 아시아 시장의 대표 엔터테인먼트 기업 iME 대표 브라이언 차우가 주요 연사로서 참여한다.

 

이번 포럼을 통해 우리 정부는 한국 문화산업 기업의 성공사례와 글로벌 기업의 노하우, 아세안 국가들의 무한한 잠재력을 결합하여 상생번영을 모색함으로써 ‘문화로 상생하는 한-아세안, 인적·문화적 교류 증진을 통한 상호 이해를 바탕으로 만들어 나가는 사람 중심의 공동체’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현재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은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며, 참석을 희망하는 경우 11월 11일(월)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온라인 등록이 가능하다.




다가오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 기념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 개최
11월 25일부터 26일2일간 실시되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를 기념해 외교부가 특별 부대행사로 11월 25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을 개최한다.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은 4차 산업혁명 시대 글로벌 성장동력인 문화 콘텐츠를 주제로 창작 정보통신기술(IT)를 활용한 확산 교육에 대한 노하우와 비전을 아세안과 공유하는 정상급 국제행사다. 이번 행사에선 4차 산업혁명시대 글로벌 성장동력인 문화콘텐츠(음악·영화 등 예술창작 분야) 및 IT(정보통신기업·인터넷 플랫품 등)를 활용한 확산 분야에 대한 노하우와 비전을 아세안과 공유하는 정상급 국제행사로서 미래세대 문화예술 교육분야의 민관 관계자와 우리 시민 등 약 600여명이 참여한다. 제1 분과회의에는 K-POP의 글로벌 성장을 이끌고 있는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대표 방시혁, 세계적인 인터넷 엔터테이먼트 서비스 넷플릭스의 창립자 겸 최고경영자인 리드 헤이스팅가, 제2 분과회의에는 인터넨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를 출범시킨 SK텔레콤 대표 박정호,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미니언스의 감독 피에르 코팽, 아시아 시장의 대표 엔터테인먼트 기업 iME 대표 브라이언 차우가 주요 연사로서

우즈베키스탄 고려인과 함께 하는 궁중무용
10월 29일부터 11월 6일까지 재외동포 무형유산 초청연수가 진행된다. 이 행사는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에 거주하는 재외동포(고려인) 전통예술인을 초청해 우리 무형문화재 전승역량을 강화하며 재외동포 사회에 무형유산을 널리 보급하기 위해 지원하는 국립무형유산원의 프로그램으로 2013년부터 시작된 사업이다. 이번 연수에는 특별히 올해 4월 19일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에서 진행한 한국-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 환영공연에서 국가무형문화재 제40호 학연화대합설무를 선보인 우즈베키스탄 중앙 고려인문화협회 소속 3개 무용단 '장미·나피스·아사달'의 무용단원들을 초청했다. 이들 무용단은 현재 우즈베키스탄에서 한국의 전통을 알리는 역할을 하고 있어 이번 연수에 그 의미를 더했다. 초청자들은 국립무형유산원(전북 전주)과 국가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서울)에서 학연화대합설무 이수자에게 직접 지도를 받고 있다. 현재, 국가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에서 전승자들과 함께하는 현장학습을 병행하고 있으며, 학연화대합설무 이흥구 보유자의 특강으로 해당 종목의 역사와 전승양성 과정에도 참여하고 있다. 이번에 초청받은 세 무용단중 하나인 '장미 무용단' 단장 김예브게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