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6.4℃
  • 구름조금강릉 9.1℃
  • 연무서울 7.0℃
  • 연무대전 9.1℃
  • 박무대구 7.5℃
  • 흐림울산 8.4℃
  • 구름많음광주 8.3℃
  • 흐림부산 9.3℃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10.6℃
  • 구름조금강화 6.2℃
  • 구름많음보은 6.5℃
  • 구름조금금산 5.6℃
  • 흐림강진군 9.0℃
  • 구름많음경주시 7.9℃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평화가 경제다

베트남 반부패 정책, 한국과 함께 한다

국민 귄익위, 다양한 정보와 시스템 전수

베트남은 경제적으로 많은 발전을 하고 있지만, 그와 동시에 매우 부패한 나라이기도 하다. 2018년 현재 전 세계 180개국 중 부패지수는 117위이다. 하지만 베트남 정부는 ‘시행령 59’를 통해 현재 부패와의 전쟁을 치르고 있는 중이다.

 

이 법률안은 공공기관의 투명성, 정보 공개를 엄격하게 규정하고 공공기관에 근무하는 사람은 ‘어떠한 형태의 선물’도 받을 수 없도록 명시하면서 매우 강력하게 부패 척결의 의지를 밝히고 있다.

 

 

베트남이 이렇게 강하게 부패 척결을 하려는 이유는 국격을 높여야 할 이유가 있기 때문이다. 가장 큰 이유는 우선 2020년에 맡게 될 엔 안전보장이사회 비상임 이사국이자 아세안(ASEAN) 의장국이다.

 

국제적으로 신망이 높은 지위에 오르는 만큼, 부패지수가 높으면 국제 사회에서 올바른 발언권을 행사하기가 쉽지 않다. 특히 베트남의 부패 지수는 필리핀(99위), 태국(99위), 인도네시아(89위) 등 여타 아시아 국가 중에서도 훨씬 심한 편이다.

 

 

그런데 이러한 베트남 정부의 반부패 활동에는 우리나라의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이미 2018년 하반기부터 인도네시아, 베트남과 반부패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는 부패 예방 및 척결 분야 정책·경험의 우수사례 공유, 기술지원, 공동연구, 교육훈련, 양자 심포지엄 개최 등 협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또 베트남의 요청에 따라 한국의 부패범죄 수익 환수 시스템에 대한 정보도 공유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부패지수는 45위 정도이다. 베트남보다는 높다고 하지만, 앞으로 가야할 길은 여전히 멀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IT보조기기 지원사업 서른다섯 번째 이야기 공개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과 서울시동남보조기기센터가 IT보조기기 지원사업의 서른다섯 번째 이야기를 지난 17일 공개했다. 코스콤이 후원하는 ‘2019 맞춤형 IT보조기기 지원사업’은 서울, 경기, 부산지역에 거주하는 장애인을 대상으로 총 66명의 이용자에게 143점의 보조기기가 지원했다. 서울·경기 지역은 서울시동남보조기기센터, 부산지역은 부산광역시보조기기센터가 수행하였고, 1·2차로 나눠서 진행되었다. 그 중 서울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이한결(25세) 학생에 관련된 내용이다. 이씨는 친구들이랑 놀러 갔다가 다이빙을 잘못해서 장애가 생겼다. 지난 2019년 4월 말 상담 중 너무 덤덤하게 얘기하는 모습에 내색은 하지 않았지만, 상담자 입장에서 당황했던 기억이 있다. 장애가 발생하고 나서 불과 2년도 채 되지 않았지만, 이미 장애를 수용하고 빨리 사회로 나아가 다시 본인의 할 일을 하기 위해 모든 준비를 마친 사람처럼 느껴졌기 때문이다.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은 보통 장애를 수용하기까지 짧게는 3~5년, 길게는 10년 이상이 걸린다. 동반했던 보호자의 말을 빌리자면, 누나의 역할이 큰 몫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씨는 2년간의 병원 생활 그리고 퇴원, 이제 복학을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