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4.9℃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5.6℃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8.2℃
  • 맑음고창 1.5℃
  • 구름많음제주 9.4℃
  • 구름많음강화 2.9℃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0.0℃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중국, 북한 핵 영구 보유 인정하나?

미국 브루킹연구소 보고서 나와

URL복사

최근 미국에 있는 민간 연구기관 브루킹연구소에서 ‘중국이 북한이 영구적으로 핵을 보유하는 것을 받아들일 수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자유아시아방송>에 따르면, 최근 연구소는 ‘순망치한 : 북중관계 재건(Lips and Teeth: Repairing China-North Korea Relations)’이라는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 보고서는 북한이 영구적으로 핵을 보유하는 것에 대해 중국이 매우 순응하는 자세를 보이고 있으며, 중국은 이를 용인할 준비가 되었다고 말하고 있다. 이는 북한이 핵을 포기할 가능성이 매우 희박하다는 진단이며, 중국은 이러한 현실에 대해 대안적인 접근을 취하고 있다는 의미이다.

 


이에 대해 미국 리비어 전 수석부차관보는 <자유아시아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중국은 북한이 앞으로 핵보유국으로 남을 것이고 이에 대해 할 수 있는 것이 별로 없다는 현실을 체념하며 받아들이고 있다”며 “비핵화를 고집하는 미국의 언사에도 불구하고, 미국 역시 대안적 길을 가기로 결정할 수 있다. 그 길은 핵을 보유한 북한을 마지못해 인정하고, 북핵 문제를 해결하기보다는 어떻게든 관리해 나가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만약 이러한 보고서의 진단이 사실에 가깝다면, 한반도의 평화 프로세스에 매우 큰 장애물이 생긴 것과 마찬가지다. 다만 미국의 일부 연방 하원들도 북한에 완전한 비핵화를 요구하기보다는 ‘제한적인 핵 보유’를 인정하자는 의견도 있다. 만약 이러한 방법들이 현실적인 대안이라면, 한반도의 평화 프로세스도 일정한 궤도 수정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조달청-한국보건산업진흥원, ‘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개최
(데일리뉴스) 조달청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오는 11월 9일부터 13일까지 5일 동안 온라인에서 '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 속에 대한민국의 성공적인 K-방역 사례를 소개하고 국내 관련 기업의 해외 시장 판로 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국내 K-방역 관련 112개 기업이 참여하며,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가상 전시관과 수출 상담회, 콘퍼런스가 진행된다.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전 세계에서 나라장터 엑스포를 만날 수 있다. 가상 전시관은 의약 기술관, 혁신 기술관, 안전 용구관, 진단 기술관, 방역용품관 등 5개 분야로 구성돼 우리나라의 우수 중소기업들이 생산하는 방역 제품과 기술이 전시된다. 미국, 러시아, 인도 등 20여국의 바이어 70여명이 참여하는 수출 상담회에서는 참가자들 간 일대일 상담을 할 수 있어 실질적인 교류 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콘퍼런스에서는 코로나19 이후 국제보건 분야의 변화와 주요 조달 시장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한편 이번 행사는 전시 참가 기업과 바이어 외에 관심 있는 국내외 일반 참관객들도 사전 등록으로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사전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구로아동청소년네트워크함께, 제6회 구로청소년 댄스축제 개최
(데일리뉴스) 구로청소년 댄스축제가 올해로 6회를 맞이했다. 매년 구로청소년 댄스축제는 구로 청소년들이 줄을 서서 기다릴 만큼 기다릴 만큼 지역에서 유명한 축제다. 하지만 올해는 달랐다. 구로를 비롯한 서울 모든 지역에 대한 지역 청소년 행사는 연기 또는 취소가 된 상태였기 때문에 구로청소년 댄스축제도 코로나19에 대한 여파를 피해 갈 수는 없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구로청소년 댄스축제는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오프라인 축제를 준비했다. 8월 8일 행사에 참여하는 지역 기관들과 협력해 방역 수칙을 준수한 환경에서 댄스팀들의 영상을 종합해 온라인 예선전이 진행됐다. 개인,단체전을 합쳐 총 21개팀, 82명의 청소년들이 예선전에 출전했으며 예년에 비해 참가가 저조한 편이지만 코로나19를 감안하면 높은 참여률이었다. 본선은 심사를 거쳐 개인전 4인, 중등부 3팀, 고등부 7팀이 진출했다. 본선도 마찬가지로 정부 지침에 근거한 방역 수칙을 준수해 지난 10월 24일에 진행됐다. 행사는 전자출입명부와 관객예약제, 행사 분할진행, 환기 및 내부방역 진행, 유튜브 온라인 송출을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 행사로 동시 진행됐다. 본선은 14개팀 57명의 학생들이 참가

동아시아탐방

더보기
구로아동청소년네트워크함께, 제6회 구로청소년 댄스축제 개최
(데일리뉴스) 구로청소년 댄스축제가 올해로 6회를 맞이했다. 매년 구로청소년 댄스축제는 구로 청소년들이 줄을 서서 기다릴 만큼 기다릴 만큼 지역에서 유명한 축제다. 하지만 올해는 달랐다. 구로를 비롯한 서울 모든 지역에 대한 지역 청소년 행사는 연기 또는 취소가 된 상태였기 때문에 구로청소년 댄스축제도 코로나19에 대한 여파를 피해 갈 수는 없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구로청소년 댄스축제는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오프라인 축제를 준비했다. 8월 8일 행사에 참여하는 지역 기관들과 협력해 방역 수칙을 준수한 환경에서 댄스팀들의 영상을 종합해 온라인 예선전이 진행됐다. 개인,단체전을 합쳐 총 21개팀, 82명의 청소년들이 예선전에 출전했으며 예년에 비해 참가가 저조한 편이지만 코로나19를 감안하면 높은 참여률이었다. 본선은 심사를 거쳐 개인전 4인, 중등부 3팀, 고등부 7팀이 진출했다. 본선도 마찬가지로 정부 지침에 근거한 방역 수칙을 준수해 지난 10월 24일에 진행됐다. 행사는 전자출입명부와 관객예약제, 행사 분할진행, 환기 및 내부방역 진행, 유튜브 온라인 송출을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 행사로 동시 진행됐다. 본선은 14개팀 57명의 학생들이 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