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4 (금)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2.7℃
  • 박무서울 -0.8℃
  • 박무대전 0.1℃
  • 안개대구 0.9℃
  • 박무울산 5.2℃
  • 연무광주 2.5℃
  • 흐림부산 6.4℃
  • 맑음고창 1.3℃
  • 박무제주 9.8℃
  • 맑음강화 0.8℃
  • 흐림보은 -3.0℃
  • 흐림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4.1℃
  • 구름많음경주시 3.1℃
  • 흐림거제 5.2℃
기상청 제공

전국방방곡곡

성공적인 개최와 폐막, 2019 G-FAIR 호치민으로 재확인된 한국제품의 저력

11월 27~28일 양일간 2019 G-FAIR 호치민 성공적인 개최
G-FAIR를 통해 베트남 시장 공략 성공 기대

 

신(新)남방정책의 핵심국가인 베트남 공략을 위한 '2019 대한민국우수상품전(G-FAIR) 호치민'이 3,265만 달러의 계약 추진 성과를 거두며 성공리에 막을 내렸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11월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베트남 호치민시 젬 센터(Gem Center)에서 '2019 G-FAIR 호치민'을 개최해 이와 같은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선 전기전자, 산업건축, 소비재식품, 뷰티헬스 용품 등 다양한 품목에서 국내 96개사가 참가했다.

 

특히 베트남 현지 바이어 1,467명이 전시장을 찾아 참가기업의 우수제품에 큰 관심을 보이고, 수출상담의 열기로 가득했다. 전시장 인근에는 바이어들이 타고 온 오토바이 행렬이 끊이지 않는 진풍경을 보이기도 했다.

 

참가기업들의 실적을 집계한 결과 총 2,791건의 상담과 8,817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둔 것으로 확인됐다. 이중 1,397건 3,265만 달러는 계약추진이 예상되며, 현장에서 33건 55만 달러가 계약됐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기업들은 자신들의 제품에 대한 베트남 현지의 긍정적 반응과 시장 진출의 가능성을 확인하고 베트남 바이어들 또한 베트남내의 한류열풍의 영향으로 한국제품에 대한 인기와 함께 한국기업 제품들의 디자인과 품질의 우수해 추후 좋은 거래가 성사될 것이라는 긍정적인 반응을 남겼다.

 

최승현 경기도 국제관계대사는 “전시회 기간 내내 현지의 날씨보다 뜨거운 참가 중소기업들의 열정과 땀방울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며, “앞으로 G-FAIR를 더 개선하고 보완해 도내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조력자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2016년 경기비즈니스센터인 ‘GBC 호치민’을 베트남에 본격 개소하고, G-FAIR 행사를 매년 개최하는 등 베트남 진출 교두보 마련과 시장 선점을 위한 노력을 이어오고 있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IT보조기기 지원사업 서른다섯 번째 이야기 공개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과 서울시동남보조기기센터가 IT보조기기 지원사업의 서른다섯 번째 이야기를 지난 17일 공개했다. 코스콤이 후원하는 ‘2019 맞춤형 IT보조기기 지원사업’은 서울, 경기, 부산지역에 거주하는 장애인을 대상으로 총 66명의 이용자에게 143점의 보조기기가 지원했다. 서울·경기 지역은 서울시동남보조기기센터, 부산지역은 부산광역시보조기기센터가 수행하였고, 1·2차로 나눠서 진행되었다. 그 중 서울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이한결(25세) 학생에 관련된 내용이다. 이씨는 친구들이랑 놀러 갔다가 다이빙을 잘못해서 장애가 생겼다. 지난 2019년 4월 말 상담 중 너무 덤덤하게 얘기하는 모습에 내색은 하지 않았지만, 상담자 입장에서 당황했던 기억이 있다. 장애가 발생하고 나서 불과 2년도 채 되지 않았지만, 이미 장애를 수용하고 빨리 사회로 나아가 다시 본인의 할 일을 하기 위해 모든 준비를 마친 사람처럼 느껴졌기 때문이다. 시립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은 보통 장애를 수용하기까지 짧게는 3~5년, 길게는 10년 이상이 걸린다. 동반했던 보호자의 말을 빌리자면, 누나의 역할이 큰 몫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씨는 2년간의 병원 생활 그리고 퇴원, 이제 복학을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