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2.6℃
  • 흐림서울 26.1℃
  • 박무대전 26.3℃
  • 흐림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7.7℃
  • 박무광주 28.0℃
  • 박무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7.8℃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8.1℃
  • 흐림경주시 27.6℃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전국방방곡곡

북한어린이의 하루, 책으로 상상해본다. 평화·통일 공감 특별 기획전시 "함께놀자 동무야"

12월 6일~29일 서울도서관에서 진행
조선 옛이야기 그림책을 비롯한 60여 권 등 북한 어린이 도서 100여 권 전시
놀이·음식·학교·소풍·동화 5개 주제의 북한 도서 직접 읽어볼 수 있는 기회

북한의 어린이들은 무슨 책을 읽고, 어떤 책으로 공부할까?란 생각을 갖는다.
서울시는 12월 6일부터 29일까지 24일간 북한 어린이들의 일상을 엿볼 수 있는 평화·통일 공감 특별전시 "함께놀자, 동무야"가 진행된다.

 

 

북한 어린이들의 일상을 담아내기 위해 기획된 이번 전시에는 조선 옛 이야기 그림책 등 동화책 60여 권과 함께 북한의 놀이·음식·학교·소풍·동화 5개 주제를 다룬 북한 출판도서 100여 권을 직접 보고 읽을 수 있다.


본래 북한의 책들은 통일부 북한자료센터 등 한정된 장소에서만 볼수 있었지만 이번 전시는 북한 책들을 한정된 장소가 아닌 곳에서 읽을 수 있다는 특별한 점과 함께 북한 과자, 시청각 자료, 테마별 스탬프 투어, 소원카드 쓰기 등 직접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어 아이들에게 의미있는 전시가 될 것으로 예측된다.

 

전시기간 중 매주 월요일엔 체험평 북콘서트가 진행된다. 12월 9일에는 팝아트 작가 찰스장이 '사랑이 가득한 한반도'를 주제로 그림교실을 진행하며 12월 16일에는 유튜브 크리에이터 소희짱과 함께하는 '평화·통일 유튜브 교실'이, 12월 23일에는 평양, 제가 한번 가보겠습니다의 저자 정재연의 특별강연 '우리가 몰랐던 북한이야기'가 준비되어 있다.

 

황방열 남북협력추진단장은 “미래 통일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북한에 대해 막연한 이질감을 느끼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전시를 마련했다”며, “북한 어린이들이 읽는 책을 직접 읽어보면서, 북한도 우리와 같은 민족임을 느낄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 기획전시는 서울도서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진행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9시 부터 오후 6시 까지며 매주 월요일(북콘서트는 정상운영) 및 크리스마스인 25일은 휴관한다. 북콘서트는 온라인 링크(http://pkbs.modoo.at)에서 사전 등록 후 참여할 수 있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