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금)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5.2℃
  • 구름많음대전 6.7℃
  • 구름많음대구 9.2℃
  • 구름많음울산 10.4℃
  • 구름많음광주 7.5℃
  • 구름조금부산 11.3℃
  • 흐림고창 6.8℃
  • 흐림제주 11.0℃
  • 맑음강화 4.1℃
  • 구름조금보은 5.5℃
  • 구름많음금산 6.0℃
  • 흐림강진군 8.3℃
  • 구름많음경주시 9.1℃
  • 구름많음거제 11.0℃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동원산업, 국내 최초 MSC 지속가능어업 인증 참치 수출 개시

MSC 인증 황다랑어 제품 35톤 규모 프랑스에 수출 성공
지난해 국내 수산기업 최초로 MSC 인증받은 뒤 첫 해외 수출 사례

URL복사

 

 

(평화데일리뉴스) 동원산업이 지난 4월 29일 국내 수산기업 최초로 MSC로부터 지속가능어업 인증을 받은 참치의 해외 수출을 시작했다.

동원산업이 이번에 수출한 제품은 MSC 인증 황다랑어를 가공한 제품이다. 수출 물량은 35톤, 수출 금액은 6억원 규모이며 영하 60도 초저온 냉동 컨테이너 선박에 실어져 40여일 뒤 수입국인 프랑스에 입하될 예정이다. 제품은 카르푸, 메트로 등 대형마트는 물론 ‘스시 데일리’ 등 프리미엄 참치 전문 프랜차이즈를 통해 현지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해양관리협의회는 지속가능수산물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글로벌 비영리기구로 해양생태계 및 어종의 보호, 국제규정 준수여부 등 조업 과정 전반에 30여개에 달하는 요소를 평가해 까다롭게 인증 절차를 진행한다.

현재 글로벌 시장의 유통되는 MSC 인증을 받은 제품은 전체 수산물 가운데 약 15%에 불과하며 특히 MSC 인증을 받은 참치는 매우 희소해 일반적인 참치보다 프리미엄 가격에 판매된다. 하지만 월마트, 코스트코, 이케아, 맥도날드 등 글로벌 기업들이 앞장서서 MSC 인증 제품 판매를 정책적으로 확대해 나가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동원산업은 3년여에 걸친 평가 절차 끝에 지난해 2019년 11월 국내 수산기업 최초로 MSC 인증을 받았으며 지속가능한 수산업을 위한 글로벌 기업들의 회의체인 Seafood Business for Ocean Stewardship의 유일한 한국 회원사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플라스틱 저감화 3개년 계획’, ‘해양환경 보호 지침’, ‘선단운영 관리지침’ 등을 이행하며 해양환경 보호와 수산자원 관리에 앞장서고 있다.

동원산업은 MSC 인증 제품에 대한 해외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유럽, 미주, 일본 등 참치 소비 주요 시장을 중심으로 거래처를 확보해 수출 물량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바이든 대통령에 대한 희망, 혹은 섣부른 기대
‘미국이 돌아왔다.’ 바이든 대통령이 당선된 후 일부 국제 사회의 반응이다. 이 말은 희망과 기대가 포함되어 있다. 지난 4년간 트럼프 전(前) 대통령이 만들어 왔던 분열과 차별, 배제와 폭주의 시대가 끝나고 다시 새로운 시대가 올 것에 대한 기대감의 표현이기도 하다. 물론 바이든의 정치적 성향은 트럼프와는 확실히 다르다. 토론과 합리성에 기반한 민주당에서 30년이 넘는 세월 동안 훈련을 받아왔고 정치적 입지를 다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지나친 기대를 하기는 힘들다. 그는 어쨌든 ‘초강대국과 세계 패권을 원하는 아메리칸’이기 때문이다. 바이든 대통령에 대한 희망도 있겠지만, 아무리 해도 될 수 없는 구조적인 한계도 있는 법이다. ▲ 북한 비핵화 = 우리나라의 입장에서는 북한 비핵화와 남북평화의 문제가 무엇보다 관심의 1순위가 아닐 수 없다. 또한 전문가들은 바이든이 ‘대화의 문은 언제든지 열어 놓고 있다’고 진단한다. 그러나 중요한 점은 바이든은 ‘인권’의 문제에 매우 민감한 사람이라는 점이다. 이는 바이든의 특성이라기보다 미국의 정치적 지향점이기도 하다. 실제 바이든은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 외교를 두고 ‘살인자, 폭력배에게 면죄부를 주고 있다’고 말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