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8.8℃
  • 맑음강릉 21.2℃
  • 연무서울 19.0℃
  • 맑음대전 20.7℃
  • 연무대구 20.6℃
  • 맑음울산 21.3℃
  • 맑음광주 20.3℃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21.0℃
  • 구름많음제주 19.3℃
  • 맑음강화 17.9℃
  • 맑음보은 19.2℃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1.7℃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글로벌뉴스

Prance Gold Holdings, 자사 플랫폼에 PGA 알고리즘 도입 발표

URL복사

 

 

(평화데일리뉴스) Prance Gold Holdings가 자사 플랫폼에 PGA 알고리즘을 사용하여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린다 페어브라더 본부장은 “PGA 알고리즘은 더 똑똑하고 안정적이며 고객에게 중요한 역할을 한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글로벌 금융 시장에 크나큰 불확실성과 두려움이 생겨났다. 그로 인해 전 세계 경제와 금융 시장이 변동하고 투자자와 기업 모두 한 걸음 물러나 그들의 투자 선택과 확장 계획을 재평가한다”며 “하지만 우리는 현재 시장의 불확실 속에서 기회를 본다. 그 지역에 매력적이고 독특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Prince Gold Holdings 제한은 분산 투자 지주 회사로 세계 각지의 투자자들에게 파격적인 속도와 환금성과 디지털 자산을 극대화할 기회를 제공한다. Prance Gold Holdings 제한은 다른 솔루션을 제안할 새로운 사업 모델을 활용한다. 투자자들은 단기 투자 옵션으로 짧게는 7시간 안에 수익을 낼 수 있다. 또한 거래하지 않을 때 자금을 보류하기에 안전한 옵션이 된다.

주로 기업이나 금융 기관은 고객을 단지 투자 상품을 사고 주어진 수익을 찾는 가격으로 보지만, Prance Gold Holdings에게 고객은 파트너이고 주주이다. Prance Gold Holdings 제한은 수익의 30%까지 고객에게 돌려주는 이익 분배제로 산업의 기준점보다 훨씬 높다. 게다가 Prance Gold 알고리즘(PGA)으로 더 잘 알려진 Prance Gold Holdings 제한의 전매 거래 알고리즘은 빅데이터와 최첨단 기술을 활용하여 투자 전략을 만들어내고 차익 거래를 만들어낸다.

Prance Gold Holdings는 코로나19로 인한 전례 없는 글로벌 불확실성과 변동성 가운데 PGA가 아시아 태평양 시장을 진입 함으로써 점점 늘어나는 소매 투자자들의 안전한 투자 옵션을 충족시킨다며 PGA는 차익거래를 이용해 수익을 내고, 다수 소매 투자자들의 요구를 실현시킨다. 이는 위험도가 낮으며, 시장에 어떤 이동에도 영향을 받지 않는다고 밝혔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과 스가 총리, 축하서신과 답신에 드러난 속내
지난 7년이 넘는 세월 동안 일본 정치를 좌우했던 아베 총리가 퇴임한 후 제99대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정치의 전면에 나섰다. 일각에서는 한일관계의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것이라는 이야기도 있지만, 또다른 일각에서는 그런 기대를 하기란 무리라는 말도 있다. 스가 총리는 아베 전 총리의 정책 기조를 거의 그대로 유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과거와 같은 긴장 상태가 계속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의견도 대두되고 있다. 일단 자신이 정치의 전면에 나선 만큼, 뭔가 ‘변화의 바람’은 존재해야 하기 때문이다. 여기에 또하나의 변수가 있다. 바로 한중일 정상회담이다. 일본은 미국과 전통적인 우방이지만, 그렇다고 중국 관계도 포기할 수 없는 입장에 있다. 코로나19사태가 본격화되기 이전부터 계속해서 시진핑 주석의 일본 방문을 추진했던 것도 바로 이런 이유 때문이다. 스가 총리의 등장과 한일관계, 향후 어떻게 전개될 것인가? 우리는 ‘친구’, 일본은 ‘이웃’이라 호칭 지난 9월 21일 스가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의 당선 축하 서신에 답신을 보냈다. 청와대는 이 사실을 전하면서 “스가 총리가 답신에서 문 대통령의 축하 서신에 대해 감사를 표한 뒤 양국이 중요한 이웃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학생 자살 예방 위한 긴급 협의회' 실시
광주서부교육지원청이 서부 관내 전체 고등학교 42개 교 및 특수학교 3개 교 등 총 45개 교를 대상으로 지난 23일 대강당에서 '학생 자살 예방 위한 긴급 협의회'를 실시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2개 교, 23개 교로 나눠 총 2회에 걸쳐 진행됐고, 각 학교의 교감, 상담(교)사가 참석했다. 26일 서부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코로나 블루, 가정 내 불화, 고위험군 학생들에 대한 상담 지원 미흡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학생 자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이번 협의회를 추진했다. 협의회에서 특강을 진행한 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자살로 생을 마감한 아이들에 대해 안타까움과 그 아이들을 살려내지 못한 괴로움으로 마음 아파했던 지난날에 대해 언급을 했다. 이어 학생들과 가장 가까운 담임교사 및 상담교사들이 정서행동특성검사 결과 관심군(고위험군) 학생들에 대한 따뜻한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또 마음보듬센터 등 전문기관과의 연계, 학교 생명 존중 교육 활성화 등을 통해 아이들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강조했다. 협의회에서는 학교 내 자살 예방을 위한 교육이 실시됐고, 자살 고위험군 학생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을 통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