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30 (수)

  • 맑음동두천 -13.2℃
  • 맑음강릉 -8.0℃
  • 맑음서울 -11.8℃
  • 구름많음대전 -8.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6.8℃
  • 광주 -6.5℃
  • 맑음부산 -5.4℃
  • 흐림고창 -7.5℃
  • 제주 0.5℃
  • 맑음강화 -11.9℃
  • 맑음보은 -9.6℃
  • 구름많음금산 -9.1℃
  • 흐림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글로벌뉴스

LG전자, 독일 밀레와 로봇청소기 특허 사용계약 체결

URL복사

 

 

(평화데일리뉴스) LG전자가 최근 유럽의 대표적인 가전업체인 독일 밀레와 로봇청소기 특허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밀레는 LG전자의 로봇청소기 특허 기술을 사용해 로봇청소기를 생산하고 판매할 수 있게 됐다.

이번 계약은 LG전자가 로봇청소기에 채택한 ‘충전 유도 가이드’ 등 3가지 독자 기술에 관한 것이다.

‘충전 유도 가이드’는 청소를 마친 로봇청소기가 다음 청소까지 대기하기 위해 충전도크까지 정확하게 복귀할 수 있도록 해주는 기술이다.

대부분의 로봇청소기는 적외선 유도 신호를 따라 충전도크로 돌아오게 된다. LG전자 특허는 적외선이 일직선으로 곧게 뻗어나갈 수 있도록 격벽 구조를 이용해 다른 방향으로 나가는 적외선을 차단시킨다. 이 기술이 적용된 로봇청소기는 일직선으로 곧게 뻗어나간 적외선 신호를 감지하며 정확하게 충전도크까지 도착할 수 있다.

LG전자는 충전 유도 가이드 외에도 ‘먼지 통에 결합되는 필터의 장착 여부 감지구조’, ‘하부 브러시의 결합구조’ 등의 특허도 밀레가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로봇청소기와 관련해 글로벌 기준 700건이 넘는 등록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앞서 LG전자는 지난 2019년 6월 GE어플라이언스와 프리미엄 냉장고인 얼음정수기냉장고의 핵심 특허인 도어 제빙과 관련한 특허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밀레와의 라이선스 계약으로 LG전자는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도 생활가전 분야의 앞선 특허 경쟁력을 인정받게 됐다.

LG전자 특허센터장 전생규 부사장은 “LG전자는 글로벌 가전 시장을 선도하는 원동력인 지적재산권을 적극적으로 확보하고 있다”고 말했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 2020년 우수의정활동대상 수여전달식 진행
(데일리뉴스) 사단법인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는 12월 24일 튜닝 활성화를 위해 힘쓰고 있는 여야 국회의원들을 대상으로 우수의정활동대상 수여전달식을 진행했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이날 수여전달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 지침에 따라 김필수 협회장(대림대 자동차과 교수)과 허정철 사무총장이 각 의원실을 방문하는 약식으로 치러졌다. 튜닝산업협회는 2019년부터 자동차 튜닝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국회의원들에게 우수의정활동대상 시상식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튜닝 산업계 의견을 바탕으로 이사 회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3명의 의원(국민의힘 정책위원장 이종배 의원, 더불어민주당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이원욱 의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법제사법위원회 김종민 의원)을 선정했다. 국민의힘 이종배 의원은 20대에 이어 21대 국회에서도 '자동차 튜닝 활성화 촉진 및 지원에 관한 법'을 대표 발의해 튜닝 산업 발전에 남다른 열정을 보여줬다. 특히 이번 법안을 위해 환경노동위원회에서 국토교통위원회로 옮기는 등 자동차 튜닝 법안 제정 법안이 원만히 통과할 수 있도록 힘쓴 점이 선정 배경이 됐다. 민주당 이원욱 의원은 네거티브 규제 혁신을 주도하며 튜닝 산업 발전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트럼프의 향후 4년 행보, 또다시 미국을 뒤흔든다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은 참으로 진귀한 장면이 아닐 수 없다. 제3세계 독재 국가도 아닌, 세계 최강대국이자 선진국으로 알려진 미국에서 그러한 일이 일어날 것이라고 상상한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심지어 트럼프 대통령은 정상적인 선거에 의해 당선된 바이든을 ‘불법 대통령’이라고 정의하고 “나라를 줄 수 없다”고 선언하기까지 했다. 그러나 어떻게 해서든 트럼프는 물러나고 바이든이 대통령이 되리라는 예견이 우세하다. 문제는 다음 대통령 선거까지의 4년이다. 트럼프가 자신의 정치적 영향력을 계속 내세우는 한, 미국의 분열은 가속화되고 정치적으로 날선 주장이 오갈 것은 예견된 일이기 때문이다. 트럼프가 만든 ‘위대한 미국’이라는 마법 트럼프가 대통령에서 물러난 후 생길 일은 지금 현재 백악관에서 일어나는 일을 보면 된다. 대체로 선거에서 지면 퇴임을 준비하고, 조용히 퇴임 이후의 개인적인 생활을 구상하게 마련이다. 따라서 선거에 지는 순간부터는 새로운 정책을 추진하는 일을 별로 하지 않는다. 다음 대통령에 대한 예의가 아니기 때문이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완전히 다르다. 그는 권력 이양기에는 사형을 집행하지 않는 미국 130년의 전통을 깨고 9번째 사형을 집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