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2 (토)

  • 구름조금동두천 -6.9℃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5.0℃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많음대구 -3.1℃
  • 맑음울산 -2.5℃
  • 구름많음광주 0.1℃
  • 구름조금부산 0.4℃
  • 구름많음고창 -0.5℃
  • 흐림제주 6.9℃
  • 맑음강화 -5.4℃
  • 구름많음보은 -8.0℃
  • 구름많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음성 전문 기업 리드스피커코리아, 인공지능 기술 적용 차별화된 음성합성기 개발 완료

리드스피커코리아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음성합성기 개발 완료

URL복사

 

 

(평화데일리뉴스) 음성 분야에서 차별화된 기술 개발로 세계시장에서 No. 1이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음성 전문 기업 리드스피커코리아는 최근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차별화된 음성합성기를 개발 완료했다고 지난 22일 밝혔다.

최근 인공지능 기술이 음성합성기에도 적용되면서 기존의 연결 합성방식과 통계기반 파라미터 합성방식에 비해 음질은 더욱 향상되고 음성합성기의 개발 기간은 더욱 단축됐다.

인공지능이 적용된 음성합성기는 입력되는 문자로부터 전처리 과정이나 파라미터를 추출하는 과정이 없이 음성 신호 예측을 하나의 학습 모델로 진행하기 때문에 자연스러운 합성음을 만들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인공지능의 적용으로 인해 연산량이 많아서 GPU가 요구되는 등 제약사항이 있다. 일반적으로 GPU는 고가이기 때문에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음성합성기를 사용하려면 고가의 장비가 필요하게 됐다.

리드스피커코리아는 20년 이상 음성기술을 개발해 온 경험을 기반으로 인공지능을 음성합성기에 적용하면서도 GPU가 없이 CPU만으로도 작동이 가능하도록 개발했으며, 음성합성기의 음질은 한층 더 높이고, 성우의 녹음시간은 단축함으로써 음성합성기 개발을 빨리할 수 있도록 했다.

그리고 제작된 음성합성기에 대해서도 합성음에 대한 미세조정을 한다거나 고객이 원하는 발음에 대해 사용자 사전을 통해 해당 발음이 가능하도록 개발했다. 일반적으로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음성합성기는 전처리 과정이 없어 사용자 사전에 대한 처리를 할 수 없다.

따라서 리드스피커코리아의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음성합성기는 GPU가 없는 플랫폼에서도 동작이 가능해 서버에서부터 PC, 단말기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으며, GPU를 탑재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저비용으로 시스템을 구성할 수 있고, 또한 사용자 사전을 통해 사용자가 원하는 발음도 가능한 장점이 있다.

리드스피커코리아는 이런 장점을 활용하면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 등 소규모 사업체에서도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고품질의 음성합성기를 사용할 수 있게 되어,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음성합성기의 대중화가 가능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비정규 임시직이 대세가 되는 ‘긱 이코노미’의 시대가 왔다
‘비정규직’은 반드시 사라져야할 노동의 형태로 인식되곤 한다. 현 정부 역시 ‘비정규직 제로(0)’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인식이 깨지는 시대가 왔다. 미국의 경우 이미 직원의 60%가 프리랜서에 가까운 비정규직이며,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는 이러한 비정규 임시직이 대세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기업에게 정규직의 월급은 지나친 부담이 되고 있으며, 지속가능한 경영을 해치는 불안전한 요인이 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변화를 ‘노동자에게 불리한 일’이라고 볼 수도 있다. 그러나 이러한 변화는 누군가에게 불리하거나 혹은 유리하게 하기 위한 것이 아니다. 이미 ‘경제의 구조’ 자체가 이런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기 때문이다. 빠른 시대변와 혁신의 필요성 전 세계 고용시장에서는 이미 수년 전부터 ‘긱 이코노미(Gig Economy)’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다. ‘긱’이라는 말은 1920년대 재즈계에서 연주자를 즉석에서 섭외해 단기간만 함께 일하는 것에서 유래했다. 이것이 노동시장에 적용되면서 이른바 ‘긱 워커(Gig Worker)’가 탄생했다. 단기적으로 일을 하는 비정규 임시직을 의미한다. 이러한 노동의 형태가 생기게 된 이유는 여러 가지다. 우선 시대의 변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트럼프의 향후 4년 행보, 또다시 미국을 뒤흔든다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은 참으로 진귀한 장면이 아닐 수 없다. 제3세계 독재 국가도 아닌, 세계 최강대국이자 선진국으로 알려진 미국에서 그러한 일이 일어날 것이라고 상상한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심지어 트럼프 대통령은 정상적인 선거에 의해 당선된 바이든을 ‘불법 대통령’이라고 정의하고 “나라를 줄 수 없다”고 선언하기까지 했다. 그러나 어떻게 해서든 트럼프는 물러나고 바이든이 대통령이 되리라는 예견이 우세하다. 문제는 다음 대통령 선거까지의 4년이다. 트럼프가 자신의 정치적 영향력을 계속 내세우는 한, 미국의 분열은 가속화되고 정치적으로 날선 주장이 오갈 것은 예견된 일이기 때문이다. 트럼프가 만든 ‘위대한 미국’이라는 마법 트럼프가 대통령에서 물러난 후 생길 일은 지금 현재 백악관에서 일어나는 일을 보면 된다. 대체로 선거에서 지면 퇴임을 준비하고, 조용히 퇴임 이후의 개인적인 생활을 구상하게 마련이다. 따라서 선거에 지는 순간부터는 새로운 정책을 추진하는 일을 별로 하지 않는다. 다음 대통령에 대한 예의가 아니기 때문이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완전히 다르다. 그는 권력 이양기에는 사형을 집행하지 않는 미국 130년의 전통을 깨고 9번째 사형을 집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