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7.2℃
  • 흐림서울 26.1℃
  • 박무대전 28.6℃
  • 구름많음대구 31.9℃
  • 구름많음울산 29.6℃
  • 박무광주 29.3℃
  • 박무부산 28.3℃
  • 흐림고창 28.8℃
  • 박무제주 30.3℃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29.4℃
  • 구름많음경주시 29.7℃
  • 구름조금거제 27.5℃
기상청 제공

글로벌 파트너십

‘600억 규모’ 한미 통화스와프 계약 6개월 연장···내년 3월까지

한국과 미국이 600억 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 계약을 오는 3월까지 6개월 연장하기로 합의했다. 600억 달러는 한화로 약 72조원이다.

 

한국은행은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 연준)와 통화스와프 계약을 내년 3월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통화스와프’란 외환위기 등 비상시 자국 통화를 상대국에 맡기고 상대국의 통화나 달러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계약이다.

 

한은 관계자는 “코로나19에 따른 불확실성이 여전해 통화스와프의 연장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며 “동 만기연장 조치가 국내 외환시장 및 금융시장 안정 유지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한은은 코로나19 사태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3월 19일 미 연준과 600억 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를 체결했다. 이 계약 직후인 20일 코스피가 7.4% 오르고 원-달러 환율도 3.1% 떨어지는 등 외환시장과 증시가 안정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한은은 지난 2008년 세계 금융위기 당시 미 연준과 통화스와프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당시 규모는 약 300억 달러로, 6개월 기한으로 체결했으나 2010년 2월 1일까지 이어갔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