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구름많음동두천 3.5℃
  • 흐림강릉 4.4℃
  • 구름조금서울 3.8℃
  • 맑음대전 6.7℃
  • 구름많음대구 6.6℃
  • 구름많음울산 9.8℃
  • 구름많음광주 8.2℃
  • 구름많음부산 10.9℃
  • 맑음고창 6.8℃
  • 흐림제주 11.1℃
  • 구름조금강화 4.4℃
  • 구름많음보은 5.9℃
  • 구름많음금산 5.8℃
  • 흐림강진군 9.9℃
  • 구름많음경주시 8.6℃
  • 흐림거제 8.9℃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통합 빅딜···산은, 8000억 투입 지원

URL복사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추진을 위해 산업은행이 800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는 16일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산경장) 회의를 열어 아시아나항공 정상화 방안을 논의하고 이같은 결론을 내렸다.

 

이에 따르면 대한항공이 2조5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통해 아시아나항공을 인수한다. 국내 1, 2위 항공사가 통합할 경우 글로벌 10대 항공사가 우리나라에서 출범하는 것이다.

 

산은이 대한항공의 모회사인 한진칼에 제3자 배정 유상증자로 5000억원을 투입하고 3000억원 규모의 교환사채를 인수하는 방식이다.

 

이를 위해 대한항공의 모회사인 한진칼은 산업은행 등 채권단에서 8000억원 상당의 자금을 받아 대한항공 유상증자에 투입한다. 산업은행은 16일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위한 자금 8000억원을 한진칼에 지원한다고 밝혔다.

 

산은과 한진칼, 대한항공 등에 따르면 한진칼은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위한 대한항공의 유산증자에 참여하고, 대한항공은 아시아나항공의 신주 및 영구채 인수로 총 1조8000억원을 투입해 아시아나항공 최대주주가 된다.

 

인수가 마무리될 경우 세계 10위권의 초대형 국적항공사가 탄생하게 된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바이든 대통령에 대한 희망, 혹은 섣부른 기대
‘미국이 돌아왔다.’ 바이든 대통령이 당선된 후 일부 국제 사회의 반응이다. 이 말은 희망과 기대가 포함되어 있다. 지난 4년간 트럼프 전(前) 대통령이 만들어 왔던 분열과 차별, 배제와 폭주의 시대가 끝나고 다시 새로운 시대가 올 것에 대한 기대감의 표현이기도 하다. 물론 바이든의 정치적 성향은 트럼프와는 확실히 다르다. 토론과 합리성에 기반한 민주당에서 30년이 넘는 세월 동안 훈련을 받아왔고 정치적 입지를 다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지나친 기대를 하기는 힘들다. 그는 어쨌든 ‘초강대국과 세계 패권을 원하는 아메리칸’이기 때문이다. 바이든 대통령에 대한 희망도 있겠지만, 아무리 해도 될 수 없는 구조적인 한계도 있는 법이다. ▲ 북한 비핵화 = 우리나라의 입장에서는 북한 비핵화와 남북평화의 문제가 무엇보다 관심의 1순위가 아닐 수 없다. 또한 전문가들은 바이든이 ‘대화의 문은 언제든지 열어 놓고 있다’고 진단한다. 그러나 중요한 점은 바이든은 ‘인권’의 문제에 매우 민감한 사람이라는 점이다. 이는 바이든의 특성이라기보다 미국의 정치적 지향점이기도 하다. 실제 바이든은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 외교를 두고 ‘살인자, 폭력배에게 면죄부를 주고 있다’고 말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
부산시, 72시간 동안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시행···“봉쇄 각오”
부산시가 오는 12월 3일 수능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수준의 방역 조치를 실시하겠다고 밝혔다가. 수능을 앞두고 봉쇄 수준의 방역을 시행하겠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1일 0시부터 3단계 수준의 방역 강화를 실시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30일 부산시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코로나19에 대한 지자체의 공식 대응 방침은 2단계지만, 부산의 경우 추가 조치를 통해 3단계 수준으로 대폭 강화해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감염 우려 시설에 대한 학생 출입 제한과 점검 인력 대폭 확대 등을 통해 12월 3일 수능시험날까지 72시간 동안 바이러스를 봉쇄한다는 각오로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예고했다. 변 권한대행은 “특단의 조치 없이는 수험생들의 안전을 지켜줄 수가 없다”면서 “코로나19 봉쇄를 위해 모두가 함께하는 시민행동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변 권한대행은 “72시간을 어떻게 버텨내는가에 따라 아이들의 미래, 부산의 미래가 달라질 수 있다”며 “방역은 부족한 것보다 넘치는 것이 낫다. 수험생 한 사람도 놓쳐서는 안된다는 신념으로 코로나 봉쇄에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는 전국의 일주일 간 일일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