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삼삼오오 청년 인문실험` 130개팀 모집 - 청년 해결 방안 찾는 탐구적 실험 활동 지원 사업…매년 100개팀 지원 - 130개 청년 모임 각 팀당 인문실험활동비 200만원 지급
  • 기사등록 2021-05-14 17:32:49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하 출판진흥원)과 함께 14일부터 30일까지 ‘삼삼오오 청년 인문실험(이하 청년 인문실험)’에 참여할 130개 청년 모임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삼삼오오 청년 인문실험 공모전’은 청년들이 일상에서 마주하는 개인의 문제부터 지역사회가 풀어야 할 사회적 문제까지 다양한 의제를 인문의 관점에서 살펴보고 청년의 상상력으로 해결 방안을 찾는 탐구적 실험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8년부터 인문소통, 일상인문, 사회의제, 지역변화, 인문예술, 인문사색, 청년문제, 미래전망 등 다양한 유형의 실험을 토대로 매년 100개팀을 지원해 왔다.

 

지난해에는 ▲모두가 인문을 향유할 수 있도록 도서관의 문턱을 낮추는 실험인 ‘도서관과 친구 되기 프로젝트’, ▲제주 해안에서 발견되는 해양 쓰레기의 특징을 조사해 원인을 알아내고 바다를 정화하는 실험인 ‘제주 해양 쓰레기는 어디서 오는 걸까?’ 등의 인문실험 활동을 지원했다.

 

올해는 그간의 높은 지원수요에 힘입어 지원 건수를 약 30% 확대해 인문실험 활동 130건을 지원할 계획이다. 만 39세 이하 청년 3인 이상이 팀을 구성하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또한 ‘생활인문 실험’, ‘사회변화 실험’으로 나눠 진행했던 공모 분야를 없애고 다양한 ‘의제’와 ‘메시지’를 중심으로 실험계획을 접수한다.

 

이를 통해 청년 인문실험팀들이 생각과 경험, 사회를 바라보는 시선을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서는 ‘청년 인문실험 공모전’ 담당자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문체부와 출판진흥원은 심사를 거쳐 선정된 130개 청년 모임에 각 팀당 인문실험활동비 200만원을 지원하고, 활동 결과가 우수한 2개 팀에는 문체부 장관상을 수여한다. 공모전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출판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이진식 문화정책관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다양한 고민과 문제의식을 가진 청년들이 참신한 인문실험을 주도적으로 기획하고 실행해 우리의 당면 문제를 해결해 나가고 지역사회의 인문활동가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2021년`삼삼오오 청년 인문실험 공모전`포스터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5-14 17:32:4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