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의당, 김경수지사 대법원 유죄 선고…민주정치 왜곡 다시는 없어야
  • 기사등록 2021-07-22 02:05:32
기사수정
정의당 이동영 수석대변인/정의당 제공

대법원이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드루킹 댓글 조작 혐의에 대해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을 21일 확정했다.

이에 대해 정의당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법원의 엄정한 판단을 존중합니다"라며 "드루킹 댓글 조작사건으로 너무 많은 사회적 갈등과 정치적 희생을 초래한 점은 분명히 되짚어 봐야 합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간의 도정 공백을 비롯하여 시민들에게 깊은 우려와 불신을 끼친 것에 대해서도 김 지사와 소속정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책임있는 사과와 입장 표명이 있어야 할 것입니다"라고 질책했다.

이 대변인은 "다시는 정치의 공간에서 정치여론을 왜곡하여 민주주의를 흔드는 일이 있어서는 안될 것입니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7-22 02:05:3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