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기부 정책금융기관, 만기연장·상환유예 내년 3월까지 연장 - 시중은행 대출 연계 기보, 지역신보 보증 연장 2022년 3월까지 추가 시행 - 만기연장 추가 시행 통해 중기부 정책금융기관 대출·보증 중 최대 15조원 규모 지원
  • 기사등록 2021-09-17 05:11:06
기사수정

 

중소벤처기업부는 2022년 3월까지 원금상환이 도래하는 보증과 대출에 만기연장 · 상환유예를 지원한다.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전 금융권의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 연장에 발맞춰 중기부 정책금융기관도 2022년 3월까지 원금상환이 도래하는 보증과 대출에 만기연장·상환유예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중기부 정책금융기관은 전 금융권의 `대출 원금상환 만기연장 및 이자상환 유예 가이드라인`이 시작된 2020년 4월 1일부터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만기연장·상환유예를 시행했으며, 2021년 7월 31일까지 총 40조원의 대출과 보증을 지원했다.

 

전 금융권이 2021년 9월 30일 종료될 예정이던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를 소상공인·중소기업의 경영여건을 고려해 6개월 더 연장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중기부도 시중은행 대출과 연계된 기보, 지역신보의 보증 연장을 2022년 3월까지 추가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이와 함께 재정융자기관인 소진공과 중진공도 동기간 동안 상환유예를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특히 소진공은 이번에 처음으로 상환유예에 동참한다.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에 따른 정책금융기관별 지원대상 중 소진공은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가중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소상공인의 매출액 감소 여부와 관계없이 최대 6개월까지 상환유예를 지원한다.

 

중진공은 매출액 감소 여부를 고려해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6개월까지 상환유예를 지원할 계획이다. 기보와 지역신보는 매출액 감소 여부와 관계없이 코로나19 피해극복을 위해 지원이 필요한 중소기업에 대해 최대 1년간 전액 만기연장을 지원한다.

 

이번 만기연장 추가 시행을 통해 중기부 정책금융기관의 대출·보증 중 최대 15조원 규모가 지원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지원기준, 지원대상, 신청절차 등 만기연장·상환유예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24일부터 각 정책금융기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17 05:11:06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