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민주당 법사위원들 “윤 전 총장과 국민의힘 책임 무겁다” 성토 - 검찰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
  • 기사등록 2021-10-07 14:19:41
기사수정

 

더불어민주당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검찰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한 김웅 국민의힘 의원 녹취록에 대해 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철저한 진상 규명에 나설 것을 천명했다.

더불어민주당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검찰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한 김웅 국민의힘 의원 녹취록에 대해 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철저한 진상 규명에 나설 것을 천명했다.

 

이들은 “고발 사주 배후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뒷받침이 있었을 것이라고 보고, 윤 전 총장과 김웅 의원, 손준성 검사에게 모두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 사건은 정치 개입이자 선거 개입"이라고 하면서 “윤 전 총장과 국민의힘의 책임이 무겁다”고 성토했다.


이들은 "손준성과 김웅 개인이 벌인 일이 아니라 `윤석열 대검`이 기획하고 국민의힘을 배우로 섭외해 국정농단을 일으키려 한 사건"이라며 "윤석열-손준성-김웅으로 이어지는 검찰과 야당의 유착이 드러났다"고 말했다.

 

이들은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가 없다고 할 수 없다"면서 "구속 수사가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0-07 14:19:4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