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미래 녹색산업을 이끌 민간투자유치 설명회 운영 개최 - 모의 투자설명회 사전 교육, 사후평가 등 지원, 투자유치 가능성 높여
  • 기사등록 2022-05-24 12:54:32
기사수정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미래 녹색산업을 이끌 신생기업(그린벤처 및 스타트업)의 투자유치를 지원하는 `녹색산업 육성을 위한 민간투자 유치설명회(Green IR Day, 이하 투자유치설명회)`를 분기마다 개최한다고 밝혔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미래 녹색산업을 이끌 민간투자유치 설명회 운영 개최

투자유치설명회는 환경산업연구단지(인천 서구 소재) 입주기업 및 녹색산업 지원사업 참여업체가 벤처캐피탈 등 민간투자사를 상대로 사업계획을 설명하고 민간투자사는 질의응답을 통해 투자 여부를 검토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녹색산업 신생기업이 효과적으로 투자를 유치할 수 있도록 모의 투자설명회, 사전 발표 교육 등을 지원한다.

 

민간투자사는 사업계획을 설명하려는 녹색산업 신생기업에게 보완이 필요한 부분 등을 제시하는 사후평가를 진행한다.

 

이번 `투자유치설명회`는 5월 24일 오후 1시부터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한국벤처투자 스타트업 회의실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환경산업연구단지 입주기업 130개 사 중에서 보유 기술의 유망성 등을 검토하여 선발된 ㈜에이트테크 등 4개 사가 환경산업투자펀드 운영사를 상대로 사업계획을 설명한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녹색산업에 대한 민간투자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해 이번 `투자유치설명회`에 참여하는 민간펀드운용사와 소통을 강화하고 범위를 넓힌다.

 

투자를 받으려는 녹색산업 기업이 준비해야 할 사항을 확인하고 정부지원이 필요한 사항을 찾기 위해 한국벤처투자와 협력하여 민간펀드운용사 등으로부터 수시로 의견을 듣는다.

 

또한, 미래환경산업투자펀드를 운영 중인 민간펀드 운영사뿐만 아니라 `환경·사회·투명 경영(ESG)` 분야에 대한 전략투자를 검토 중인 대기업, 금융 및 공공기관 등까지 녹색산업 투자의 폭을 크게 넓힐 계획이다.

 

이번 `투자유치설명회`는 지난 5월 18일 환경산업연구단지에서 열렸던 한화진 환경부 장관의 취임 후 첫 행사인 `녹색산업 현장 간담회`에서 발굴된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당시 현장 간담회에 참여한 녹색산업 기업 대표들은 "환경 신생기업의 투자유치 어려움" 등을 애로사항으로 제기했고 한화진 장관은 "실효성 있는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라고 답한 바 있다.

 

장기복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은 "탄소중립 이행과정에서 자금 지원이 절실한 우수 녹색산업 기업과 녹색 투자처를 찾는 민간자본이 제때 만나도록 이번 `투자유치설명회`를 내실 있게 운영하고, 좋은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 투자유치를 잘 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4 12:54:3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