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잠수교, 2020년 8월 이후 첫 차량통행 제한 실시 - 6월 30일 오전 9시 30분 제한수위 도달, 경찰서에 통보
  • 기사등록 2022-06-30 13:00:18
기사수정

환경부는 팔당댐 방류량 증가와 조위 영향으로 한강 잠수교 수위가 상승함에 따라 6월 30일 오전 9시 30분에 차량 통제수위인 6.2m에 도달할 것으로 예측되어 용산 및 서초경찰서에 차량통제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잠수교 자료사진

이보다 앞선 6월 30일 8시 7분에 잠수교 수위는 5.5m를 초과하여 현재 보행자 통행이 제한되고 있다.

 

팔당댐은 발전용댐으로 홍수조절기능이 없어 제한수위 도달 시 그대로 방류하고 있으며, 6월 28일부터 내린 집중호우로 인해 팔당댐 방류량은 점차 증가하여 6월 30일 오전 8시 20분 기준 5,900㎥/s를 방류하고 있다.

 

한편, 가장 최근에 잠수교가 완전히 물에 잠긴 경우는 2020년 8월 3일부터 13일까지 약 232시간에 걸쳐 지속되었으며, 이는 역대 잠수교 완전 잠수 최장 기록이다.

 

잠수교 최고 수위는 2020년 8월 6일 오후 2시 30분에 기록된 11.53m로, 이때의 팔당댐 최대 방류량은 18,305㎥/s였다.

 

손옥주 환경부 수자원정책관은 "앞으로의 강우 상황 및 팔당댐 방류량을 예의주시하고 홍수위험정보를 사전에 관련기관과 공유하여, 2011년 7월 여의도샛강 올림픽대로 차량침수와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6-30 13:00:18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