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당근마켓, 주간 이용자 수 1200만 돌파 누적 가입자 3000만 넘어 - 주간 이용자 수 1200만, 누적 가입자 수 3000만...탄탄한 이용자층 기반 성장세 이어가 - 간편송금/결제 서비스 ‘당근페이’도 누적 가입자 5.2배, 누적 송금 건수 12.4배 증가
  • 기사등록 2022-06-14 09:36:40
기사수정

우리나라 국민 5명 중 1명은 당근마켓에 일주일에 한 번 이상 방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근마켓은 2022년 5월 기준 주간 이용자 수(WAU)가 12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2022년 5월 기준 주간 이용자 수(WAU)가 1200만 명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월간 이용자 수(MAU)는 1800만, 누적 가입자 수는 3000만을 넘어섰다.

 

올해 2월 전국 오픈한 지역기반 간편송금 및 결제 서비스 ‘당근페이’ 역시 빠른 속도로 성장하며 지역 연결을 더욱 활성화하고 있다. 당근페이는 전국 오픈 2주 뒤인 2월 말 대비 5월 말 데이터 기준으로 누적 가입자 수 5.2배, 누적 송금 건수는 12.4배 증가하는 기록을 세웠다.

 

집집마다 1가구 1당근 시대를 열어 보이며 고공행진을 거듭한 당근마켓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동네 커뮤니티로 부상했다. 지역 정보와 일상을 공유하는 ‘동네생활’, 주변의 다양한 가게를 비롯한 추천 장소 및 소식들을 손쉽게 찾을 수 있는 ‘내 근처’ 등을 중심으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며 국내 최대 로컬 커뮤니티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당근마켓은 전 국민이 일상에서 가장 자주 이용하는 앱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국내 1위 커뮤니티 서비스로의 성장세를 보이기도 했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5월 발표한 ‘한국인이 가장 자주 사용하는 앱` 데이터 조사 결과, 당근마켓은 앱 실행 횟수 기준 전체 순위 6위를 기록했다. 커뮤니티 서비스로는 최상위 순위에 랭크된 것으로, 쿠팡(7위), 네이버카페(8위), 밴드(9위) 등을 모두 제친 결과다. 또한, 당근마켓은 `가장 많은 한국인이 사용하는 앱` 항목에서도 7위를 차지하며 ‘많은’ 이용자들이 ‘자주’ 이용하는 생활 밀착 서비스임을 증명했다.

 

최근에는 엔데믹 시대 도래와 함께 오프라인 모임이 활성화되면서, 주변 이웃과 취미와 관심사를 기반으로 부담 없이 만나 다양한 활동을 즐길 수 있는 ‘같이해요’도 인기다. 또한, 내 근처에서 제공하는 동네 구인구직 서비스 카테고리 내 ‘알바’와, ‘농수산물’, ‘중고차 직거래’와 같은 다채로운 서비스들이 주목받으며 새로운 동네생활 트렌드를 일으키고 있다.

 

당근마켓 김재현 공동대표는 "중고거래로 서로 간의 벽을 허물기 시작했던 동네 이웃들이, 이제 당근마켓으로 소소한 일상을 나누고 스스럼없이 만나, 취미나 관심사를 공유하는 라이프가 전국 곳곳서 일상으로 자리 잡았다”라며, “매주 당근마켓을 통해 유대감을 쌓고 있는 우리 소중한 이웃들을 위해 앞으로도 최고의 서비스 환경 제공은 물론, 혜택이 되는 다양한 모델을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뉴노멀 대명사로 손꼽히는 당근마켓은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서비스’로 주목받으며 제2의 전성기를 예고하고 있다. 올 하반기 새로운 도전과 혁신을 이어가며 국내외 시장에서 하이퍼로컬 대표 기업으로서의 비전과 가치를 입증해 나갈 계획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6-14 09:36:40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