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민주당·시민단체, 주가 조작 의혹 김건희여사 특검 도입 촉구 - "권력 비리 의혹 수사 없이 공정과 상식 얘기할 수 없어"
  • 기사등록 2022-05-11 17:17:35
기사수정

더불어민주당 의원들과 촛불승리전환행동 등 시민단체는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석열 대통령의 배우자 김건희 여사에게 제기된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의혹에 대해 특별검사(특검) 도입을 촉구했다.더불어민주당 의원들과 촛불승리전환행동 등 시민단체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석열 대통령의 배우자 김건희 여사에게 제기된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의혹에 대해 특별검사(특검) 도입을 촉구했다.

 

기자회견에 참가한 민주당 강민정 의원은 "범죄 의혹이 제기된 사건들이 굉장히 많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윤 대통령과 관계된 가족들 비리 의혹에 대해서는 제대로 수사되지 않았다"며, "시퍼렇게 살아있는 이 권력의 비리 의혹에 대해 수사하지 않고 공정과 상식을 얘기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김건희 씨에 대해서도 철저하게 같은 건 같고, 다른 건 다르게 평등하고 공평하게 수사하는 것이 윤석열 정부의 안정적이고 안전한 출발을 보장하는 길"이라며,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에 대한 특검을 강력하게 요청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11 17:17:35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